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기자회견] 아이슬란드 감독, “한국은 공격이 강한 팀, 월드컵 기대된다”

[인터풋볼=춘천] 이현호 기자=한국 여자축구 대표팀과 2연전을 치른 아이슬란드의 욘 헉쏜 감독은 한국의 공격력에 박수를 쳐줬다.

아이슬란드는 9일 오후 4시 45분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과의 평가전에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아이슬드는 지난 6일 용인에서 열린 1차전에서 3-2 승리를 포함해 2연전에서 1승 1무를 거뒀다.

경기 종료 후 아이슬란드의 헉쏜 감독은 “경기 결과에 대체로 만족한다. 한국은 좋은 상대였다. 아쉬운 순간도 있었지만 전체적으로 만족스러운 경기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한국이 강팀인데도 불구하고 우리가 한국과 대등한 경기를 펼칠 수 있어서 기쁘다. 패배 없이 1승 1무로 아이슬란드에 돌아갈 수 있어서 행복하다. 우리를 환대해준 한국에 감사하고, 한국이 월드컵에서 좋은 결과 얻길 바란다”고 격려도 전했다.

또한 한국을 상대할 때 특히 공략했던 점에 대해 “한국은 공격과 수비에 있어서 모두 좋은 내용을 보여줬다. 지난 1차전에서는 한국의 공격수들을 잘 막아냈지만, 이번 2차전에서는 잘 막아내지 못했다”고 답했다.

이어서 헉쏜 감독은 “한국은 정말 강하고 좋은 팀이다. 특히 공격전술에 강한 면모를 보여줬다. 월드컵에서 세계적인 강호 프랑스, 노르웨이 등을 상대로 어떤 경기를 펼칠지 기대된다. 프랑스전은 힘들 수 있지만, 노르웨이전 승률은 50:50으로 본다”고 예측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