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서울 이랜드, ‘축구도시’ 천안에서 또 다른 대장정 시작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서울 이랜드 FC는 4월 6일 토요일 오후 1시 수원FC전을 시작으로 천안에서의 또 다른 대장정의 시작을 알린다.

서울 이랜드 FC는 2019년 전국체전 100주년을 맞아 대회 개최 및 경기장 개보수공사로 인해 일정 기간 홈구장인 잠실 주경기장을 사용하지 못하게 되면서 난관에 봉착했지만, 천안시청과 구단 홈경기 개최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며 해결책을 찾았다. 두 기관은 협약에 따른 6경기에 이어 잔여 4경기까지 천안에서 개최하기로 합의하며 홈경기 개최를 통해 발생한 입장수입 전액을 천안시 유소년 축구발전기금으로 기부함으로서 천안시 유소년 축구발전에 기여하기로도 약속했다. 그렇게, 총 10경기를 천안에서 진행하며 구단은 축구도시 천안에서의 대장정의 시작을 알렸다.

오는 6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홈개막전에서 서울 이랜드 FC는 팬들이 직접 참여해 축구장의 열기를 몸소 느낄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사전 이벤트로 11시 30분부터 약 20분간 어린이 유소년 클럽과 선수와의 100vs11 축구 경기를 가져 축구새싹들에게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후 구단은 방문 관중들을 대상으로 선수단 훈련 입장 시 그라운드에서 하이파이브를 나누는 등의 체험형 스킨십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본경기 시작 전에는 이민규 선수와 천안제일고 출신인 고준영 선수의 프로데뷔 기념식과 마스다 선수의 K리그 100경기 출전 기념식이 진행된다. 고준영 선수는 신인답지 않은 플레이를 선보이며 지난 FA컵 부천전에서 중거리슛으로 골망을 흔들며 ‘천안의 아들’로서의 이름을 떨쳤다. 하프타임에는 서울 이랜드 FC 홍보대사 ‘네온펀치’의 축하공연이 예정되어 있어 경기장을 문화의 장으로 만들 예정이다.

서울 이랜드 FC는 6일 토요일 오후 1시 수원FC와 천안 첫 홈경기를 시작으로 대장정을 시작한다. 서울 이랜드 FC는 천안 홈경기 개최에 따른 팬들의 불편함을 최소화 하기 위해 서울-천안 왕복 셔틀버스를 운영하며, 오는 5일 금요일까지 구단 SNS를 통해 신청자를 모집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공식입장] 프리스틴, 데뷔 2년 만에 해체…결경·예하나·성연 3인 재계약 [공식입장] 프리스틴, 데뷔 2년 만에 해체…결경·예하나·성연 3인 재계약
[★PICK] ‘프로듀스X101’ 김민규X김우석X김요한, 비주얼 甲 ‘삼김즈’ [★PICK] ‘프로듀스X101’ 김민규X김우석X김요한, 비주얼 甲 ‘삼김즈’
갓세븐, 신곡 ‘이클립스’ MV 2000만뷰 돌파…‘6월부터 월드투어 돌입’ 갓세븐, 신곡 ‘이클립스’ MV 2000만뷰 돌파…‘6월부터 월드투어 돌입’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