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PSG도 ‘5억 유로’ 바란 영입 원한다...맨유와 경쟁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파리 생제르망(PSG)도 레알 마드리드의 수비수 라파엘 바란(26)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 이미 레알이 판매 불가를 선언했지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 빅 클럽들의 러브콜은 계속되고 있다.

프랑스 국가대표 수비수 바란은 지난 2011년 레알 마드리드에 입단해 라리가 2회, 챔피언스리그 4회, 월드컵 1회 등 무려 17개의 트로피를 수집했다. 아직 26세의 젊은 나이지만 커리어만큼은 그 어느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고, 레알에서 모든 것을 다 이룬 바란이다.

이런 이유로 바란이 레알을 떠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 프랑스 ‘레퀴프’는 “바란의 측근에 따르면, 바란이 레알과 결별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 2022년까지 계약 기간이 남아있지만 레알에서 모든 것을 이뤘고, 동기부여가 떨어지는 상황이다”고 보도했다.

스페인 언론 ‘아스’는 “왜 바란이 레알 마드리드를 떠나는 것을 고려하고 있을까?”라면서 “바란은 이번 시즌이 시작된 후 월드컵 우승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지 못한 것에 대해 불만을 표시했고, 레알에서 행복하지 않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바르셀로나는 월드컵 우승 팀에 경의를 표했지만 레알은 달랐다”며 바란이 떠나는 것을 고려하는 이유를 전했다.

바란이 레알을 떠난다면 높은 이적료와 몸값을 감당할 수 있는 팀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꼽힌다. 이미 지난 시즌부터 맨유 이적설이 돌았고, 최근 바란의 상황을 맨유가 주시하고 있다고 스페인 매체들은 전했다.

이런 상황에서 PSG도 바란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 스페인 ‘아스’는 “PSG가 레알의 수비수 바란을 주시하고 있고, 타깃으로 설정했다. PSG는 바란이 이번여름 레알을 떠난다면 영입을 고려하고 있다. 바란의 바이아웃 금액은 5억 유로(약 6,379억 원)다”고 보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보좌관' 이정재-신민아-이엘리야-김동준 등 8인의 포스터..리얼 정치극이 온다 '보좌관' 이정재-신민아-이엘리야-김동준 등 8인의 포스터..리얼 정치극이 온다
김재환, 워너원과 그 이후 인기에 대해…“항상 냉정하게 생각했다” 김재환, 워너원과 그 이후 인기에 대해…“항상 냉정하게 생각했다”
[포토] 김재환 ‘24개월 재주 많은 천재 몬모의 재롱 타임’ (쇼케이스) [포토] 김재환 ‘24개월 재주 많은 천재 몬모의 재롱 타임’ (쇼케이스)
[포토] 김래원 '믿고 보는 연기력에 기대 만발'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포토] 김래원 '믿고 보는 연기력에 기대 만발'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