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첼시와 경쟁 이긴다’ 맨유, 쿨리발리 영입에 1900억 장전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첼시와 경쟁에서 이긴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 체제에서 좋은 경기력을 보이고 있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칼리두 쿨리발리의 영입을 위해 무려 1억 5천만 유로(약 1900억 원)를 장전한다.

쿨리발리는 현재 가장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수비수다. 지난 2014-15시즌을 앞두고 벨기에의 헹크를 떠나 나폴리로 이적했고, 5시즌 째 나폴리의 핵심 센터백으로 활약하고 있다. 이 같은 활약에 쿨리발리는 지난여름부터 빅 클럽들의 러브콜을 받으며 주가를 올렸다.

특히 맨유가 쿨리발리 영입에 적극적이었다. 지속적으로 수비 불안을 노출하던 맨유는 지난여름 쿨리발리를 포함해 해리 매과이어(레스터 시티), 토비 알더베이럴트(토트넘), 디에고 고딘(아틀레티코), 라파엘 바란(레알 마드리드) 등을 노렸으나 단 한 명도 품지 못했다.

이에 맨유가 쿨리발리 영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그러나 경쟁 상대가 있다. 바로 첼시. 레알 마드리드도 쿨리발리를 노렸지만 최근 밀리탕을 영입하며 한 발 물러섰고, 맨유와 첼시가 적극적이다.

몸값은 계속 치솟고 있다. 이탈리아의 ‘가제타 델로 스포르트’는 “현재 쿨리발리의 영입을 많은 팀들이 희망하고 있다. 하지만 나폴리의 데 로렌티스 회장과 협상을 시작하려면 1억 2,000만 유로(약 1,534 억원)가 필요하다”라고 밝힌바 있다. 물론 실제 이적료가 아니다. 협상을 시작할 수 있는 이적료가 1억 2000만 유로라는 뜻이고, 현재는 더 오르고 있다.

이탈리아 매체 ‘칼시오 메르카토’는 “맨유가 첼시와 경쟁에서 승리하기 위해 1억 5천만 유로라는 엄청난 오퍼를 준비하고 있다. 쿨리발리는 이탈리아 세리에A 최고의 수비수고, 맨유의 수비 옵션을 발전시킬 선수다”고 보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공식입장] 프리스틴, 데뷔 2년 만에 해체…결경·예하나·성연 3인 재계약 [공식입장] 프리스틴, 데뷔 2년 만에 해체…결경·예하나·성연 3인 재계약
[★PICK] ‘프로듀스X101’ 김민규X김우석X김요한, 비주얼 甲 ‘삼김즈’ [★PICK] ‘프로듀스X101’ 김민규X김우석X김요한, 비주얼 甲 ‘삼김즈’
갓세븐, 신곡 ‘이클립스’ MV 2000만뷰 돌파…‘6월부터 월드투어 돌입’ 갓세븐, 신곡 ‘이클립스’ MV 2000만뷰 돌파…‘6월부터 월드투어 돌입’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