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첼시, 다음 시즌 아자르 지킨다...FA 방출도 불사 (英 매체)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첼시가 다음 시즌 에당 아자르를 팀에 남길 가능성이 제기됐다. 계약기간이 내년 여름 만료되는 상황에서 자유계약(FA)으로 내보낼 각오를 한 것으로 보인다.

영국 '데일리 익스프레스'는 17일 "첼시가 아자르를 FA로 잃을 각오를 하고 있다. 이 말은 레알 마드리드가 올 여름 아자르를 영입하지 못하게 된다는 의미다"라고 보도했다.

첼시의 에이스인 아자르는 다음 시즌을 끝으로 첼시와 계약기간이 끝난다. 따라서 내년 1월부터 자유롭게 타 구단과 협상을 할 수 있게 된다. 첼시가 이적료를 챙기기 위해서는 올 여름 판매를 강행해야 한다. 

지네딘 지단 감독이 복귀한 레알이 아자르의 이러한 상황을 활용하고자 했다. 7,000만 파운드(약 1,052억 원)의 초기 이적료로 첼시를 시험하려 했다. 

하지만 첼시가 유소년 선수 영입 규정을 위반하면서 상황이 달라졌다. 국제축구연맹(FIFA)는 첼시에 이적시장 2회 금지 처분을 내렸고 아자르를 판매할 시 대체자 영입이 불가능하게 됐다. 당장 성적이 급한 첼시는 아자르를 지키기로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첼시는 구단에서 가장 가치가 높은 선수인 아자르를 FA로 내보낼 위험을 감수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 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강별-데니안, 단체 포스터 '꿀케미'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강별-데니안, 단체 포스터 '꿀케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