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소집] 김민재의 강한 의지, “새로운 각오로 대표팀에 들어왔다”

[인터풋볼=파주] 정지훈 기자= “어떤 말씀을 드리는 것보다는 대표팀에서는 항상 잘해야 한다는 생각이다. 새로운 각오로 대표팀에 들어왔기 때문에 좋은 경기를 보여주고 싶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 대표팀은 18일 오후 3시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에서 3월 A매치 평가전(볼리비아, 콜롬비아)을 앞두고 24명의 선수들을 소집했다. 이번 소집에는 소속팀 일정으로 하루 늦게 합류하는 이강인, 백승호, 이청용을 제외한 24명의 선수들이 합류했다.

한국 축구 수비의 중심으로 자리 잡은 김민재도 합류했다. 김민재는 지난 1월에 열린 아시안컵 이후 전북 현대에서 중국 베이징 궈안으로 이적했고, 이 과정에서 유럽 무대 진출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면서 축구 팬들의 아쉬움을 샀다.

이런 이유로 김민재의 각오는 더 남달랐다. 김민재는 “중국으로 이적한 후 첫 소집이다. 새로운 각오로 대표팀에 들어왔기 때문에 좋은 경기를 보여주고 싶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김민재는 “어떤 말씀을 드리는 것보다는 대표팀에서는 항상 잘해야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면서 한 마디의 말보다 경기력으로 보여주겠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사진=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