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세리에 리뷰] ‘호날두 결장’ 유벤투스, 제노아에 0-2 충격패...무패 우승 ‘무산’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호날두가 결장한 유벤투스가 제노아 원정에서 리그 첫 패를 당했다. 이로써 유벤투스의 무패 우승이 무산됐다.

유벤투스는 17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이탈리아 제노바에 위치한 루이지 페라리스에서 열린 2018-19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28라운드에서 제노아에 0-2로 완패했다. 이날 패배로 유벤투스는 리그 첫 패를 기록했고, 무패 우승이 무산됐다. 그러나 유벤투스는 승점 75점으로 여전히 압도적인 선두를 달리고 있다.

이미 리그 2위 나폴리와 승점 18점을 앞서고 있는 유벤투스가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지난 주중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호날두에게 휴식을 부여했고, 슈체스니와 마튀이디, 키엘리니, 베르나르데스키도 선발이 아닌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유벤투스의 마시밀리아노 알레그리 감독은 3-5-2 포메이션을 가동했고, 공격진에서 디발라와 만주키치가 호흡을 맞췄다. 중원은 산드루, 벤탄쿠르, 피아니치, 찬, 칸셀루가 구축했고, 3백은 루가니, 보누치, 카세레스가 지켰다. 골키퍼 장갑은 페린이 꼈다.

로테이션을 가동한 유벤투스가 전체적으로 경기력에서 아쉬움을 남겼다. 유벤투스는 디발라와 만주키치를 중심으로 공격을 전개했지만 전반에 득점을 만들지 못했고, 오히려 제노아의 공격에 고전하며 전반 10분 쿠아메, 전반 16분 사나브리아, 전반 18분 라조비치, 전반 30분 로메로에게 슈팅을 내줬다.

후반 들어 유벤투스가 적극적인 공격을 시도했다. 후반 3분 칸셀루의 패스를 받은 산드루가 슈팅을 시도했지만 빗나갔다. 양 팀 모두 교체 카드를 사용했다. 후반 15분 유벤투스는 베르나르데스키, 제노아는 판데프를 투입했다. 제노아가 찬스를 잡았다. 후반 18분 쿠아메의 패스를 받은 판데프가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막혔고, 이후 제노아는 후반 25분 스투라로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제노아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 27분 판데프의 패스를 받은 스투라로가 오른발로 날카롭게 감았고, 골문 구석으로 빨려 들어갔다. 선제골을 내준 유벤투스는 후반 28분 킨을 투입하며 변화를 가져갔고, 제노아 역시 후반 30분 벨로수를 투입했다.

제노아가 짜릿한 승리를 따냈다. 후반 36분 쿠아메의 전진 패스를 판데프가 받아 강력한 슈팅을 시도했고,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제노아가 안정적으로 경기를 전개했고, 결국 승리를 따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화보] 신혜선, 여신으로 완벽 변신해 시선 강탈…‘눈부신 자태’ [화보] 신혜선, 여신으로 완벽 변신해 시선 강탈…‘눈부신 자태’
뉴이스트 황민현, 첫 단독 화보 통해 발산한 색다른 매력…‘나른한 청춘’ 완벽 소화 뉴이스트 황민현, 첫 단독 화보 통해 발산한 색다른 매력…‘나른한 청춘’ 완벽 소화
KBS 측 "1박2일 방송·제작 중단..정준영 사태 책임감 느껴" [공식입장] KBS 측 "1박2일 방송·제작 중단..정준영 사태 책임감 느껴" [공식입장]
'지금까지 이런 배우는 없었다'...이이경 '와이키키' 공식 웃음 바이러스가 온다 '지금까지 이런 배우는 없었다'...이이경 '와이키키' 공식 웃음 바이러스가 온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