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부산에 먹으러 온 건 아냐" 윤지성, 일상이 귀염뽀짝

윤지성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가수 윤지성이 근황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6일 윤지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해물찜을 먹는 사진을 게재했다. 윤지성은 사진과 함께 "부산에 먹으러 온건 아니었구요..."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윤지성은 해물찜을 먹으며 세상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윤지성은 베레모를 써 귀여움을 배가했다.

한편 윤지성은 뮤지컬 '그날들'에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생일' 전도연 "오열 장면? 시나리오 읽을 때부터 부담 많았다" '생일' 전도연 "오열 장면? 시나리오 읽을 때부터 부담 많았다"
[포토] 에버글로우 이런 ‘미인도 찢고 나온 것처럼 현실감 없는 비주얼’ (쇼케이스) [포토] 에버글로우 이런 ‘미인도 찢고 나온 것처럼 현실감 없는 비주얼’ (쇼케이스)
[포토] 남궁민-권나라-김병철-최원영-이다인-박은석 ‘조합부터 흥미진진한 메디컬 드라마’ [포토] 남궁민-권나라-김병철-최원영-이다인-박은석 ‘조합부터 흥미진진한 메디컬 드라마’
[포토] 에버글로우 온다 ‘사랑스러움이 넘치다 못해 폭발하셨다’ (쇼케이스) [포토] 에버글로우 온다 ‘사랑스러움이 넘치다 못해 폭발하셨다’ (쇼케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