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uzz뉴스 World
안전벨트하고 사고나면 이정도의 상처가 생긴다

[인터풋볼] 조정현 기자= 영국 메트로는 뉴질랜드 교통국의 홍보 캠페인을 인용해 안전벨트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사진을 공개했다.

운전할 때 안전벨트를 매는 일이 생존을 위한 필수임을 적나라하게 나타내 주는 사진들이다. 사진 속에는 얼굴을 비롯해 온몸에 상처를 입은 남성들의 상반신 모습을 볼 수 있다.

사고 충격으로 각각 얼굴과 팔등에 다른 상처들이 있는 모습이지만 한가지 공통적인 상처를 볼 수 있다. 바로 안전벨트을 맨 상태에서 충격을 받은 가슴과 골반 부위의 타박상 자국이다.

이 캠페인에 어드바이저로 참여했던 의학박사 맥케이 씨는 "메이크업 등으로 좀 더 흔적을 과장한 면도 있지만 안전벨트를 착용한 상태에서 교통사고가 날 경우 실제 이와 같은 형태의 흉터가 몸에 남는다"고 말했다.

시골 길을 달리다 전봇대를 정면으로 들이 받고 전복되는 사고를 겪은 후 이번 촬영에 참여했던 윌리 캐버리(Willy Carberry)씨는 사고 당시 상황을 다음과 같이 전했다.

"사고를 겪고 보니 장거리 운행이든 단거리 운행이든 상관 없이 차 사고는 언제든 일어 날 수 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더군다나 교차로에서 어떤 물체가 튀어 나올지 모르고 누가 역주행을 해서 달려 올지도 모르는 일이며 앞에 가던 차가 갑자기 멈춰 설 수도 있는 예측 불가능한 상황에서 안전벨트를 하지 않고 달린다는 것은 마치 목숨을 도박에 거는 것과 다르지 않은 한심한 짓이라고 생각합니다".

안전벨트 덕분에 전봇대와 정면 충돌에서 생존 할 수 있었던 Willy Carberry 씨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