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맨유 꺾자 들뜬 네이마르, "PSG가 UCL 우승할 거야...나도 함께 뛰겠다“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파리 생제르맹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꺾자 네이마르가 우승의 꿈에 빠졌다.

PSG는 지난 13일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서 2-0으로 완승을 거뒀다. 원정에서 2골 차 완승을 거둔 PSG는 8강 진출 가능성을 크게 높일 수 있었다.

당초 힘겨운 경기가 예상됐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체제 이후 맨유가 무서운 상승세를 보여분 반면, PSG는 부상 악재에 시달렸다. ‘주포’ 네이마르와 에딘손 카바니가 부상으로 경기에 나설 수 없었고, PSG는 음바페, 율리안 드락슬러, 앙헬 디 마리아에게 기대를 걸 수 밖에 없는 상황이 됐다.

그러나 PSG는 이를 보란 듯 극복했다. 후반 8분 코너킥 상황에서 프레스넬 킴펨베가 왼발로 밀어 넣어 맨유의 골망을 흔들었다. 그리고 이어 후반 15분, 음바페가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역습 상황에서 디 마리아가 올려준 정확한 땅볼 크로스를 음바페가 방향만 바꿔 득점에 성공했다.

맨유는 믿었던 폴 포그바가 퇴장 당하며 자멸했고, PSG는 2점 차 리드를 지켜낸 끝에 올드 크래포드 원정에서 값진 승리를 가져갔다.

PSG 선수들은 ‘원정팀의 지옥’ 올드 트래포드에서 거둔 승리의 기쁨에 흠뻑 취했다. 결승골을 기록한 킴펨베는 경기 후 SNS를 통해 “꿈의 극장”이라며 기뻐했고, 음바페는 “아름다운 승리였다. 파르크 데 프린스서 보자”라고 했다.

중족골 부상으로 TV로 맨유전을 시청했던 네이마르 역시 흥분했다. 네이마르는 SNS를 통해 음바페의 세레머니를 따라하는 영상을 올리는 등의 모습으로 기쁨을 전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네이마르는 14일 ‘레드불’과 인터뷰서 “PSG가 챔피언스리그 챔피언이 될 것이다. PSG에 나만 있는 것이 아니다. 놀라운 선수들과 천재적인 감독을 보유했다. 게다가 PSG 팬들은 우리가 파리에서 뛸 때 12번째 선수 같다. 의심의 여지없이 우리가 챔피언이 될 것이고, 나 역시도 뛰게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기방도령’ 이준호부터 공명까지, 캐릭터 포스터 5종 공개 ‘기방도령’ 이준호부터 공명까지, 캐릭터 포스터 5종 공개
설리, JTBC2 신규 예능 '악플의 밤' 출연...'신개념 본격 멘탈 강화쇼' 설리, JTBC2 신규 예능 '악플의 밤' 출연...'신개념 본격 멘탈 강화쇼'
'장태준이 꿈꾼 신세계'...이정재-신민아 주연 '보좌관' 메인포스터 공개 '장태준이 꿈꾼 신세계'...이정재-신민아 주연 '보좌관' 메인포스터 공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