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CL 리액션] 독일 매체의 탄식, ”하필이면 또 손흥민!“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하필이면 또 손흥민“ (ausgerechnet Heung-min Son!)

손흥민이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또’ 골을 터트리자 독일 매체가 한숨을 내쉬었다.

토트넘은 14일 새벽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르트문트와의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에서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입어 3-0 승리를 거뒀다.

전반전은 소강상태였다. 하지만 후반 2분, 손흥민의 선제골을 시작으로 토트넘의 공격이 살아났다. 좌측에서 베르통언이 올린 크로스를 손흥민이 깔끔하게 오른발로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터트린 것이다. 손흥민의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 첫 골.

이후 후반 38분, 베르통언의 추가골, 후반 41분, 교체투입된 요렌테의 쐐기골까지 묶어 토트넘이 도르트문트를 3-0으로 격파하고 8강 진출의 청신호를 켰다.

이날도 손흥민은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불을 뿜었다. 손흥민은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활약하던 시절을 포함해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10경기 8골 이라는 경이적인 기록을 갖고 있었다. 이날 한 골 추가한 손흥민은 도르트문트와의 상대전적은 11경기 9골로 늘렸다.

손흥민의 득점 소식이 들려오던 순간 문자중계를 하던 독일 ‘스카이스포츠’는 ”도르트문트 사람들은 ‘하필이면 또 손흥민!’ 이라는 말을 외칠 것이다“면서 ”손흥민에게 도르트문트는 가장 선호하는 상대이다“고 보도했다.

이어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은 이날 경기 전까지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10경기에서 8골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 UCL 조별예선에서 두 경기 모두 골을 넣었고, 토트넘은 모두 승리를 거뒀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손흥민은 경기 후 ‘스카이스포츠’와의 방송 인터뷰에서 도르트문트에 강한 이유에 대해 “나도 잘 모르겠다. 도르트문트는 나에게 어려운 상대이다. 나는 항상 잘하고 싶고 많은 골을 넣고 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CIX 배진영, 테디베어 캐릭터X가방 콜라보 광고 모델 발탁…“긍정적인 시너지 기대” CIX 배진영, 테디베어 캐릭터X가방 콜라보 광고 모델 발탁…“긍정적인 시너지 기대”
[포토] 조보아 '전기자전거 함께 타실래요?' (삼천리 자전거) [포토] 조보아 '전기자전거 함께 타실래요?' (삼천리 자전거)
박정민X류승범 '타짜: 원 아이드 잭' 1차 포스터.."이번엔 포커판" 박정민X류승범 '타짜: 원 아이드 잭' 1차 포스터.."이번엔 포커판"
[포토] 임수정 '시원섭섭해요' (WWW 검블유 종방연) [포토] 임수정 '시원섭섭해요' (WWW 검블유 종방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