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uzz뉴스 World
36살 나이 차이 부부, 아들이 손자보다 어려
[사진 = dailymail.co.uk]

[인터풋볼] 경기분석실 = 무려 36살 나이차를 극복한 부부에 대한 스토리를 영국 데일리 메일이 전했다.

영국 남동부 서퍽주 우드브리지에 사는 빌리 포터(61)씨는 딸보다 어린 칼리와 결혼 해 자신의 손자 보다 어린 아들을 얻었다. 빌리의 자식들에게는 그야말로 같은 아버지 밑에서 자기 자식보다 더 어린 남동생이 생긴 것이다.

칼리가 18살이던 때 빌리를 처음 만났다. 당시 칼리의 차가 고장이 난 것을 보고 빌리가 고쳐 준 것이 인연이었다. 이들의 본격적인 로맨스는 6개월 이후 시작되었다.

칼리는 빌리가 사는 동네의 한 펍에서 바텐더로 일을 시작했고 자연스레 두 사람은 자주 만날 수 있게 되었다. 빌리는 일부러 칼리가 끝나는 시간에 맞춰 펍에 있다가 자신의 차로 칼리를 집에 태워다 주곤 했다.

빌리에게는 27년을 함께 한 전 부인과 칼리 보다 나이가 더 많은 세 명의 자녀가 있었지만 두 사람의 사랑을 막지 못했다. 결국 빌리는 2014년 크리스마스 때 칼리에게 청혼했고 9개월 후 2015년 8월 칼리와 빌리는 36살의 나이 차를 극복하고 결혼식을 올렸다. 그리고 지난 연말 둘 사이에서 아들이 태어났다.

이들이 교제를 할 때 주변의 시선은 곱지 않았다. 칼리가 빌리의 재산을 노리고 계획적으로 접근했다는 비난이 쏟아졌다. 칼리의 어머니 린다는 둘 사이를 적극 지지했다. 린다는 ‘우리 사위에게는 세 명의 아이가 있다. 칼리가 결혼하면서 나도 갑작스레 손자 셋을 얻게 되어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영국에서 나이 차이가 가장 많이 나는 커플은 51년의 나이 차를 극복한 커플도 있었지만 2013년 헤어졌다. 헤어진 이 커플은 70세의 브라이언과 그의 21살 여자친구였다.

[사진 = dailymail.co.uk]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분석실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