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일본 카타르] 카타르, 일본에 2-0 리드...사상 첫 우승 가까이 (전반 종료)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카타르가 사상 첫 아시안컵 우승에 다가섰다.

카타르는 1일 오후 11시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의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결승전서 일본에 2-0으로 리드하고 있다.

먼저 일본은 오사코 유야와 미나미노 타쿠미 투톱을 앞세웠다. 미드필드에는 도안 리츠, 츠카사 시오타니, 시바사키 가쿠, 하라구치 겐키가 나왔고 나가토모 유토, 요시다 마야, 토미야스 타케히로, 사카이 히로키가 포백 조합으로 선택됐다. 곤다 스이치가 골문을 지켰다.

카타르 역시 아크람 하산 아피프, 알모에즈 알리 투톱을 선택했다. 하산 알 하이도스, 압델아지즈 하템, 아심 오메르 마디보가 그 뒤를 받쳤고 페드로 코레이아, 바삼 알라위, 부알렘 코우키, 타렉 살만, 압델카림 하산이 수비라인에 배치됐다. 사드 알 세브가 골키퍼 장갑을 꼈다.

카타르는 전반 12분 선제골을 뽑아냈다. 알리가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잡아 오버헤드킥으로 일본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어 전반 27분 압둘아지즈 하템이 왼발 중거리포로 2-0 스코어를 만들었다.

일본도 반격에 나섰지만 실질적인 공격 장면으로 나타나지 않았고 심리적으로 쫓긴 채 후반을 맞게 됐다.

사진= 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혜림 ‘대학내일 표지모델 할 것 같은 분위기’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 [포토] 혜림 ‘대학내일 표지모델 할 것 같은 분위기’ (리와인드 리복 포워드)
‘녹두꽃’ 윤시윤, 충격적인 피투성이 모습…‘차갑게 돌변한 눈빛’ ‘녹두꽃’ 윤시윤, 충격적인 피투성이 모습…‘차갑게 돌변한 눈빛’
‘심포유-시우민 편’, 오늘(14일) 전격 출시…‘EXO-L을 위한 서프라이즈 선물’ ‘심포유-시우민 편’, 오늘(14일) 전격 출시…‘EXO-L을 위한 서프라이즈 선물’
전소미, 아이오아이 멤버들에게 축하 연락 받아…“오늘도 도연 언니와 영상 통화” 전소미, 아이오아이 멤버들에게 축하 연락 받아…“오늘도 도연 언니와 영상 통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