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이란 일본] '오사코 PK골 추가' 일본, 이란 상대 2점 리드...결승 보인다 (후반 진행 중)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일본이 이란을 상대로 아시안컵 4강 후반전에 2골을 기록하며 결승에 다가섰다.

일본은 28일 밤 1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에 위치한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서 열린 이란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AE 아시안컵 4강전 후반전서 2골을 몰아치며 앞섰다.

아시아 최강팀의 대결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양 팀이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이란은 아즈문, 자한바크시, 하지사피, 데자가, 베이란반드 등을 내세웠고, 일본은 오사코 유아, 도안 리츠, 시바사키 가쿠, 요시다 마야, 나가토모 유토 등을 기용했다.

일본이 경기 시작과 함께 빠른 공격 전개로 이란을 위협했다. 그리고 일본은 이란의 측면을 공략하며 득점 기회를 엿봤다. 그리고 전반 19분 도안이 회심의 슛을 시도했지만 골대 옆으로 벗어나고 말았다.

전반 22분 이란에 기회가 찾아왔다. 곤다의 실수를 틈타 아즈문이 개인기 후 슛까지 연결했다. 하지만 곤다의 선방에 골로 연결되지 않았다.

이후 양 팀의 경기는 소강상태에 빠졌다. 중원 싸움은 치열했지만 좀 처럼 공격 진영에서 기회가 나오지 않았다. 결국 양 팀은 0-0으로 전반을 마쳤다.

후반 들어 일본이 침묵을 깼다. 후반 11분 이란의 방심을 틈타 오사코가 헤더 슛으로 선제골을 만들었다. 이란의 이번 대회 첫 실점이다.

이어 후반 18분 푸랄리간지의 핸드볼 파울로 페널티킥을 얻어내면서 일본이 추가골 기회까지 잡았다. 이를 오사코가 마무리했다.

일본이 이 경기서 승리한다면 2월 1일 카타르와 아랍에미리트 승자와 결승전을 치른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손 꼭 잡은 데이트 현장 포착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손 꼭 잡은 데이트 현장 포착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