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현장 리액션] 출전 시간 적었던 이승우, “그래도 많은 것 배워간다”

[인터풋볼=아부다비(UAE)] 유지선 기자= 이번 아시안컵에서 출전 시간이 적었던 이승우가 그래도 많은 것을 배우고 돌아간다며 큰 의미를 부여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5일 밤 10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위치한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와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AE 아시안컵 8강전에서 0-1로 패했다.

이승우는 경기 종료 후 믹스트존에서 “대회를 치르다보면 이길 때도 있고, 질 때도 있다. 형들이 많이 준비했는데, 높은 곳까지 올라가지 못해 너무 아쉽고 허무하다”며 씁쓸한 표정을 지어보였다.

특히 이승우는 이번 대회에서 그라운드 안팎으로 값진 경험을 했다. 벤투 체제에서 출전 기회를 부여받으며 조금이나마 자신을 보여줄 수 있었고, 출전 무산에 대한 아쉬움에 물병을 던져 논란의 중심에 서기도 했다.

“이번 대회를 통해 많은 것을 얻었다”던 이승우는 “경기력을 비롯해 큰 대회 경험, 그리고 형들과 함께 하면서 축구선수로서, 인간으로서 많은 것들을 배워간다. 앞으로 잘 준비해서 더 좋은 선수가 되겠다”며 한층 성숙해진 모습을 보였다.

적었던 출전 기회에 대해서는 “선수라면 경기장에 들어가고 싶고 뛰고 싶은 건 당연하다. 그러나 교체는 감독님의 권한”이라면서 “대표팀은 늘 영광이다. 함께 한다는 자체로도 행복하다. 나를 포함해 조금 뛰거나 아예 뛰지 못한 선수들이 있는데, 각자 팀에 가서 더 발전했으면 한다”며 더 발전한 모습으로 돌아오겠다고 약속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강별-데니안, 단체 포스터 '꿀케미'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강별-데니안, 단체 포스터 '꿀케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