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In아부다비] 무패 마감한 벤투호, 아시안컵서 맛본 ‘첫 실패’

[인터풋볼=아부다비(UAE)] 유지선 기자= 무패행진을 이어오며 순항하던 벤투호가 카타르에 패하며 고꾸라졌다. 벤투 체제에서 맛본 첫 실패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5일 밤 10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위치한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와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AE 아시안컵 8강전에서 0-1로 패했다. 이로서 한국은 4강 진출이 좌절되면서 59년만의 아시안컵 우승 도전도 멈춰 서게 됐다.

무패행진도 마감했다. 벤투 감독은 한국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뒤 11경기 무패행진(7승 4무)을 이어왔다. 부임 직후 안방에서 치른 A매치 4경기에서 2승 2무를 기록했고, 호주 원정에서는 1승 1무로 무패를 이어가며 만족스러운 표정을 한 채 돌아왔다.

11경기 무패는 1997년 대표팀 전임 감독제 시행 후 데뷔 최다 무패 기록이었다. 그러나 순항하는 듯하던 벤투호가 아시안컵에서 암초를 만났다. 59년만의 우승에 도전했지만, 카타르에 패하며 4강 진출이 좌절된 것이다.

경기력도 실망스러웠다. 조별리그 3경기와 바레인전, 씁쓸한 패배로 기억될 카타르전까지 총 5경기 중 시원시원한 경기력을 보여준 것은 3차전 중국전이 유일했다.

아시안컵은 벤투 감독에게 주어진 부임 후 첫 번째 미션이었다. 그러나 결과적으로 첫 번째 미션은 실패로 돌아갔다.

아직 과정에 불과하지만, 이번 대회에서는 선수들의 컨디션 관리와 전술 유연성, 상황에 따른 대처 등 문제점이 많았다. 첫 실패를 맛본 벤투 감독이 어떤 변화를 가져갈까. 무패 기록에 취해 놓쳤던 부분을 원점에서 되짚어볼 필요가 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이스트 JR ‘심장폭행은 법으로 안 걸린다고 맘껏 때리고 계시는데’ (타미진스) [포토] 뉴이스트 JR ‘심장폭행은 법으로 안 걸린다고 맘껏 때리고 계시는데’ (타미진스)
가수 김재환, 27일 프로야구 두산 vs 롯데 전 시구자 출격…‘두산 베어스 김재환과 재회 가수 김재환, 27일 프로야구 두산 vs 롯데 전 시구자 출격…‘두산 베어스 김재환과 재회
뉴이스트, 미니 6집 예약 판매 1위..컴백 전 반응 폭발 뉴이스트, 미니 6집 예약 판매 1위..컴백 전 반응 폭발
[포토] 러블리즈 '미국 러블리너스 조금만 기다려요~' (공항패션) [포토] 러블리즈 '미국 러블리너스 조금만 기다려요~' (공항패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