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현장 리액션] ‘체력 문제’ 인정한 손흥민, “몸이 좋았던 적 없었다”

[인터풋볼=아부다비(UAE)] 유지선 기자= 손흥민이 몸이 좋았던 적이 없었다며 체력적으로 힘든 상황에서 경기를 치러왔다고 털어놓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5일 밤 10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위치한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와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AE 아시안컵 8강전에서 0-1로 패했다. 이로서 한국은 4강 진출이 좌절되면서 우승 도전을 멈춰 서게 됐다.

손흥민은 경기 종료 후 믹스트존에서 “무슨 말을 해야 할 지 모르겠다. 어떤 선수보다 아쉬움이 더 많다. 개인적으로 준비가 덜 됐다. 체력적으로 지쳐 있었다. 준비를 잘 했어야했는데 그러질 못했다. 이런 경기로 실망을 드려 죄송하다”며 경기를 마친 소감을 전했다.

손흥민은 이번 대회에서 ‘최고의 스타’로 주목을 받았다. 그러나 그라운드 위에서 만족스러운 경기력을 보여주진 못했다. 대표팀에 합류하기 전까지 소속팀에서 많은 경기를 치르며 체력 저하 우려가 있었고, 대표팀에 합류한 직후 중국전부터 많은 시간을 뛰어야 했다.

손흥민도 “솔직히 이런 말을 하는 걸 꺼려하는데, 여기 와서 몸이 좋았던 적이 없었다. 잠도 잘 못잤다. 자려고 해도 잘 안 됐다. 더 잘했어야 했는데 체력 문제가 됐다”고 인정했다.

이어 그는 “내가 해줘야 하는데 체력 문제가 겹치다보니 그러질 못했다. 너무 못해서 나 자신에게 화가 났다. ‘다음 경기는 좋아지겠지, 좋아지겠지’ 생각했던 것 같다. 그런데 오늘도 나 때문인 것 같다”고 자책했다.

아시안컵 대회에서 잇달아 우승 도전이 좌절됐던 손흥민은 “4년 전에는 우승 앞까지 갔다가 떨어졌다”면서 “그리고 이번에는 아쉬운 경기력으로 패했다. 이제 아시아에 쉽게 이길 팀은 없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트와이스 지효-사나-채영-모모 "작사 참여..지금 할 수 있는 이야기 담아" 트와이스 지효-사나-채영-모모 "작사 참여..지금 할 수 있는 이야기 담아"
뉴이스트, ‘컴백 D-7’ 완전체 오피셜 포토 최초 공개…‘미니 6집 기대감 폭발시키는 비 뉴이스트, ‘컴백 D-7’ 완전체 오피셜 포토 최초 공개…‘미니 6집 기대감 폭발시키는 비
송하윤, 킹콩 by 스타쉽과 전속 계약..유연석·이광수·이동욱과 한솥밥 송하윤, 킹콩 by 스타쉽과 전속 계약..유연석·이광수·이동욱과 한솥밥
[포토] 장혜진 '기생충의 마더' (기생충 제작보고회) [포토] 장혜진 '기생충의 마더' (기생충 제작보고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