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최전방 전멸' 토트넘, 첼시전은 '플랜 D' 모우라 제로톱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토트넘이 결국 루카스 모우라 카드를 꺼내들 것으로 보인다. 영국의 한 매체는 첼시와 리그컵 경기를 치르는 토트넘이 모우라를 최전방에 배치할 것으로 봤다.

토트넘은 25일 오전 4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첼시를 상대로 2018-19 카라바오컵 4강 2차전 경기를 치른다. 1차전서 1-0으로 승리했던 토트넘은 무승부만 기록해도 결승전에 진출한다.

문제는 빡빡한 일정 속에 다수의 선수들이 이탈한 것. 특히 공격진은 해리 케인, 델레 알리(부상), 손흥민(아시안컵 차출)의 이탈로 전멸에 가까운 상황이다. 백업이었던 페르난도 요렌테도 풀럼전서 기회를 받았지만 기대 이하의 경기력을 보였다.

이에 포체티노 감독이 믿는 마지막 자원은 모우라다. 모우라는 최근까지 무릎 부상으로 이탈했지만 복귀가 임박한 상태로 알려졌다. 최근 '이브닝 스탠다드'는 "포체티노 감독은 모우라를 전방에 배치하는 플랜 D를 가동할 것"이라고 전망하기도 했다.

영국 ‘메일’도 비슷한 견해였다. 토트넘이 3-4-2-1 포메이션을 들고 나오는 가운데 모우라가 최전방, 에릭 라멜라가 뒤를 받칠 것으로 봤다.

모우라는 토트넘이 케인, 손흥민 다음으로 믿을만한 자원이다. 기본적으로는 2선에서 뛰지만 최전방에서도 뛸 수 있는 점이 장점이다. 이번 시즌 리그에서는 6골을 터트렸다. 다만 부상 후 몸상태가 얼마나 올라왔는지가 관건이다.

한 골 이상을 반드시 넣어야 하는 첼시의 상황을 고려한 결정일 수도 있다. 토트넘은 기본적으로 수비를 단단히 하면서 수비라인을 올릴 수밖에 없는 첼시의 뒷공간을 빠른 발의 모우라를 활용해 노릴 가능성이 높다.

토트넘 예상 라인업

(英 메일)

가자니가 - 알더베이럴트 산체스 베르통언 - 트리피어 윙크스 다이어 로즈 - 에릭센 라멜라 - 모우라

(英 익스프레스)

가자니가 - 포이스 알더베이럴트 베르통언 - 다이어 - 트리피어 윙크스 에릭센 데이비스 - 라멜라 - 모우라

사진= 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