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사리 감독, “이과인과 오늘 계약하길 믿는다...토트넘전 출전불가”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마우리시오 사리 감독이 곤잘로 이과인(31, AC밀란) 영입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사리 감독은 이과인이 오늘 첼시와 계약할 수 있기를 믿는다고 말했다.

사리 감독이 이끄는 첼시는 오는 25일 새벽 4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토트넘을 상대로 2018-19 시즌 잉글리시 리그컵(카라바오컵) 4강 2차전 홈경기를 치른다. 토트넘 홈에서 열린 1차전에서 0-1로 패한 첼시는 반드시 승리를 거둬야 결승 진출을 바라볼 수 있다.

경기를 앞두고 23일, 경기 전 공식 기자회견에 참가한 사리 감독은 이과인 영입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첼시가 이과인 임대 영입을 목전에 두고 있다는 보도가 흘러나왔으며 메디컬테스트만 남았다는 소식을 다수 매체들이 전한 바 있다.

이에 사리 감독은 “이과인이 오늘 계약을 맺을 수 있기를 믿는다”면서 “이과인이 우리를 위해 골을 넣어주기를 희망한다. 이과인은 최근 몇몇 어려움이 있었지만 최고의 모습으로 돌아오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사리 감독과 이과인은 나폴리 시절 사제인연을 맺은 바 있다. 당시 이과인은 사리 감독 체제에서 펄펄 날았고, 둘의 재회를 많은 이들이 기대하고 있다.

사리 감독은 “이과인은 매우 강한 스트라이커이다. 특히 나폴리에서 나의 첫 시즌에 그는 좋은 모습을 보였고, 내 감독 생활 중 최고의 스트라이커 중 한명이다”고 찬사를 보냈다.

하지만 사리 감독은 이과인이 토트넘전에 뛸 수 없을 것이라 밝혔다. 영국 ‘BBC’는 첼시가 이과인 영입을 오후 12시(영국시간)까지 완료하고 선수등록을 마친다면 이과인이 토트넘전에 뛸 수 있다고 전한 바 있다.

하지만 오후 1시(영국시간)에 열린 사리 감독의 기자회견에서 사리 감독은 “이과인은 토트넘전에 뛸 수 없다. 영입을 완료하기 전 이미 정오 데드라인이 지났다”며 아쉬워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몬스타엑스 기현 ‘위풍당당 햄찌 등장’ (공항패션) [포토] 몬스타엑스 기현 ‘위풍당당 햄찌 등장’ (공항패션)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손 꼭 잡은 데이트 현장 포착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손 꼭 잡은 데이트 현장 포착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화보] 구구단 세정, 청량美 X 러블리 콘셉트 완벽 소화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레드벨벳 조이, 노래에서 ‘돈냄새 난다’는 댓글 많이 봐…“작곡가 분들 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