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Piclick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눈이 부시게’가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공감을 선사한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후속으로 오는 2월 11일 첫 방송 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연출 김석윤, 극본 이남규·김수진, 제작 드라마하우스)가 23일, 각기 다른 ‘시간’의 의미를 담은 김혜자, 한지민, 남주혁, 손호준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눈이 부시게’는 주어진 시간을 다 써보지도 못하고 잃어버린 여자와 누구보다 찬란한 순간을 스스로 내던지고 무기력한 삶을 사는 남자, 같은 시간 속에 있지만 서로 다른 시간을 살아가는 두 남녀의 시간 이탈 로맨스를 그린다.

‘눈이 부시게’는 자신의 이름과 같은 캐릭터로 파격 변신을 예고한 국민 배우 김혜자와 배우로서 정점에 선 한지민의 2인 1역 듀얼 캐스팅으로 관심을 받고 있다. 또 한층 깊어진 연기를 선보일 남주혁과 대체 불가 매력의 손호준까지 흥미로운 조합을 탄생시키며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는 인물들의 저마다 다른 풍경과 시간을 담았다.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주어지지만 각기 다른 시간의 의미를 통해 따뜻한 공감과 웃음을 전할 ‘눈이 부시게’가 더욱 기다려진다. 먼저 듀얼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김혜자와 한지민이 같지만 또 다르게 빚어낸 ‘혜자’가 시선을 끈다.

개와 산책을 하며 평범한 일상 속에 녹아든 김혜자. 어느 하루도 눈부시지 않은 날이 없다는 듯, 행복한 미소를 짓는 김혜자의 모습이 마음을 훈훈하게 만들며 깊이가 다른 감성을 전한다. 김혜자가 분할 동명이인의 캐릭터 ‘혜자’는 무한 긍정 마인드를 장착한 의리녀에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아나운서 지망생으로 뜻하지 않게 시간을 되돌리는 능력을 갖게 됐지만 뒤엉킨 시간 속에 갇혀 버린 인물이다.

누군가를 향해 봄처럼 따스하고 싱그러운 미소를 보내는 한지민의 모습 역시 가슴을 설레게 한다. 자신에게 주어진 시간을 다 써보지도 못하고 한순간에 늙어버린 스물다섯 살 ‘혜자’. 몸은 70대 영혼은 20대인 ‘혜자’를 연기할 두 배우의 특별한 시너지가 기대를 더한다.

남주혁은 한층 성숙한 모습으로 변신을 시도한다. 얼굴에 가득한 상처보다 더 아프게 다가오는 것은 아무런 희망도, 욕심도 없는 공허한 눈빛. 먼 곳을 응시하는 남주혁의 모습은 내면에 아픔이 있는 이준하 그 자체. ‘이제, 시간은 나에게 무의미합니다’라는 문구는 그가 ‘눈이 부시게’에서 보여줄 깊이 있는 연기 변신을 기대케 한다.

여기에 시간에 구애받지 않는 똘기 충만 모태 백수, 혜자의 오빠 ‘김영수’로 분하는 손호준의 코믹한 존재감도 압권이다. 라면 한 가닥을 입에 물고 눈을 동그랗게 뜬 능청스러운 표정 연기와 ‘차고 넘치는 게 시간 아닙니까?’라는 문구가 찰떡같이 맞아 들며 깨알 웃음을 자아낸다. 갑자기 늙어버린 동생 혜자와 기막히고 코 막히는 ‘현실 남매 케미’로 극의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

한편, ‘눈이 부시게’는 2월 1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드라마하우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