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C 기자회견] 벤투 감독, “이승우, 몸 상태 좋았다...활력 더하려 투입” (일문일답)

[인터풋볼=두바이(UAE)] 유지선 기자= 한국 대표팀의 파울루 벤투 감독이 바레인과의 16강전에서 이승우 투입을 결정한 이유를 설명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밤 10시(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위치한 막툼 빈 라시드 경기장에서 열린 바레인과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AE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간신히 8강에 안착한 한국은 카타르-이라크 경기 승자와 8강에서 격돌한다.

벤투 감독을 경기 종료 후 기자회견에서 “상대의 롱볼에 대한 대응을 주문했다. 세컨드 볼을 잘 대비하라고 했다”면서 “점유율을 높게 가져가되 수비로 전환되는 걸 유념하자고 했다. 우리가 주도하려고 했지만, 잘 안 됐다”며 경기 내용에 아쉬움을 표했다.

이날 벤투 감독은 후반전 종료 직전 이승우를 교체 투입했다. 이에 대해 벤투 감독은 “이승우를 넣은 건 팀에 활기를 주기 위해서였다”면서 “연장 30분을 염두에 둔 교체였다. 역습 시 볼을 갖고 좋은 장면을 만들 수 있는 자원이다. 몸 상태 좋아 내린 결정이다. 수비에도 도움을 줄 거라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 벤투 감독과의 일문일답>

- 전반 끝나고 어떤 주문을 했나?

상대의 긴 볼 대응을 주문했다. 세컨드 볼을 잘 대비하라고 주문했다. 점유율 높게 가져가되 수비로 전환되는 걸 유념하자고 했다. 우리가 주도하려고 했지만, 잘 안 됐다.

- 1대1 상황에서 상대 골키퍼가 계속 누웠다.

우리 선수들은 이런 상황에서 빨리 일어난다. 관전하는 팬들을 위해서라도 그런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 상대에 관해서는 내가 밝힐 수 없다.

- 지배하는 축구는 좋다. 그러나 템포 문제가 드러났다.

조별리그보다 경기력이 좋지 않았다. 연계, 패스 미스 등 쉬운 장면에서 많은 실수가 나왔다. 볼을 쉽게 빼앗겨 상대 유리한 조건이 만들어졌다. 효율적으로 빌드업하면서 공격을 전개하는 게 이뤄져야 한다.

- 6일 휴식 후 몸이 무거웠다.

맞는 말이다. 딱히 설명할 방법이 없다. 모든 선수의 컨디션이 한결같을 순 없다. 손흥민의 경우 소속팀에서 많은 경기를 소화했다. 이재성은 첫 경기에서 부상을 당했다. 공격진에서 이런 어려움이 발생했다. 잘 쉬고 다음 경기 잘 준비하겠다.

- 이번 대회에 새로운 축구 스타일이 유행하는 것 같다. 한국과 일본 등.

감독과 팀마다 원하는 축구가 있다. 11월 호주 원정 평가전을 제외하고는 내가 부임한 후 스타일이 잘 유지됐다. 상대를 존중하면서 우리가 가장 잘할 수 걸 하겠다.

- 황인범 대신 이승우를 투입했다.

이승우를 넣은 건 팀에 활기를 주기 위해서였다. 연장 30분을 염두한 교체였다. 역습 시 볼을 갖고 좋은 장면을 만들 수 있는 자원이다. 몸 상태 좋아 내린 결정이다. 수비에도 도움을 줄 거라 판단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퍼퓸’ 신성록-고원희 메인 포스터+5인 단체 포스터 공개…‘판타지 로맨스’ 기대↑
‘기방도령’ 이준호부터 공명까지, 캐릭터 포스터 5종 공개 ‘기방도령’ 이준호부터 공명까지, 캐릭터 포스터 5종 공개
설리, JTBC2 신규 예능 '악플의 밤' 출연...'신개념 본격 멘탈 강화쇼' 설리, JTBC2 신규 예능 '악플의 밤' 출연...'신개념 본격 멘탈 강화쇼'
'장태준이 꿈꾼 신세계'...이정재-신민아 주연 '보좌관' 메인포스터 공개 '장태준이 꿈꾼 신세계'...이정재-신민아 주연 '보좌관' 메인포스터 공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