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한국 바레인] '대회 첫 실점' 한국, 바레인과 1-1 접전(후반 진행 중)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한국이 대회 첫 실점을 내주며 바레인과 팽팽한 승부를 이어가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오는 22일 밤 10시(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위치한 막툼 빈 라시드 경기장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1 접전을 펼치고 있다. 

벤투 감독은 4-3-3 포메이션을 꺼냈다. 이청용, 황의조, 황희찬이 최전방에 섰고, 황인범, 손흥민, 정우영이 2선에 포진했다. 수비라인은 홍철, 김영권, 김민재, 이용이 구축했고,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가 꼈다.

한국은 경기 시작과 동시에 이용과 황희찬의 오른쪽 돌파로 공격을 시도했으나 위협적인 슈팅으로 이어가지 못했다. 오히려 바레인에 결정적인 기회를 내줬다. 전반 4분 마르훈이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한국의 골문을 노렸지만 옆으로 벗어났다.

한국은 전반 막판 한 번의 역습으로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손흥민이 우측으로 패스를 밀어줬고, 이용의 땅볼 크로스를 황희찬이 논스톱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1점 차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후반 33분 바레인의 라시드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승부의 균형을 이뤘다. 벤투 감독은 실점 직후 이승우와 지동원을 투입하며 전술에 변화를 줬다. 남은 시간 동안 한국이 추가득점에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화보] 세븐틴 준·민규·도겸·버논, 색다른 조합으로 발산하는 치명적 매력 [화보] 세븐틴 준·민규·도겸·버논, 색다른 조합으로 발산하는 치명적 매력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X김채원X이채연, ‘하트아이즈’ 오피셜 포토 공개…인형 비주얼 ‘심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X김채원X이채연, ‘하트아이즈’ 오피셜 포토 공개…인형 비주얼 ‘심
[포토] 함은정 ‘매일매일 리즈 찍는 미모’ (더스튜디오케이) [포토] 함은정 ‘매일매일 리즈 찍는 미모’ (더스튜디오케이)
'올해 첫 공포영화'..'0.0MHz' 정은지X이성열X최윤영X신주환X정원창, V라이브 출격 '올해 첫 공포영화'..'0.0MHz' 정은지X이성열X최윤영X신주환X정원창, V라이브 출격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