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Piclick
‘사바하’ 박정민, '동주→그것만이 내 세상→변산' 다크 포스 뿜는 역대급 연기 변신


배우 박정민이 '사바하'(감독 장재현)에서 미스터리한 정비공 ‘나한’을 통해 역대급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이다.

배우 박정민은 '동주'에서 독립운동가 ‘송몽규’를 폭발적인 열연으로 완성하며 각종 영화제의 신인남우상 6관왕을 석권한 연기파 배우로 손꼽힌다. 이후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서번트 증후군 동생 ‘오진태’ 역을, '변산'에서 무명 래퍼 ‘학수’ 역을 맡아 매 작품 개성 강한 캐릭터와 독보적인 연기세계를 펼치고 있다.

늘 무표정한 얼굴로 누구와도 가깝게 지내지 않는 한적한 마을의 평범한 정비공 ‘나한’은 터널 살인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와 관련된 인물로 예측할 수 없는 전개 속 극의 긴장감을 극대화시킨다. 정체를 짐작하기 어려운 캐릭터를 위해 무표정한 얼굴과 낮게 깔린 음성, 탈색한 헤어까지 특별한 변신을 꾀한다.



박정민은 “말이 없고 무표정하지만 컬러풀한 의상과 헤어를 한 불균형한 모습에서 오히려 특별한 에너지가 느껴졌다. ‘나한’이 등장할 때 관객들이 긴장하기를 바랐다”고 전해 새로운 연기 변신을 기대케 한다.

이에 장재현 감독은 “박정민 배우는 미세한 감정 연기의 수위를 잘 조절한다. 시나리오의 글을 진짜로 만들어 주는 배우다”라고 전하며 박정민에 대한 깊은 신뢰감을 드러냈다. 매 작품 강렬한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박정민이 '사바하'를 통해 어떤 놀라움을 선사할지 개봉 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검은 사제들’ 장재현 감독의 4년 만의 신작으로 충무로 연기파 배우들의 탄탄한 캐스팅, 신선하고 참신한 소재로 지금껏 보지 못한 강렬한 미스터리 스릴러를 선사할 영화 ‘사바하’는 오는 2월 20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CJ엔터테인먼트,㈜외유내강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포토] 블랙핑크 리사 ‘청순함 휘날리며 등장’ (공항패션) [포토] 블랙핑크 리사 ‘청순함 휘날리며 등장’ (공항패션)
[포토] 마마무 문별 ‘솔라와 대조되는 블랙으로 무장’ (공항패션) [포토] 마마무 문별 ‘솔라와 대조되는 블랙으로 무장’ (공항패션)
우석X관린, 3월 데뷔 확정..큐브 유닛 새 역사 쓴다 우석X관린, 3월 데뷔 확정..큐브 유닛 새 역사 쓴다
[화보] 여자친구 엄지, 성숙함 물씬 풍기는 분위기…‘막내의 여신 포스’ [화보] 여자친구 엄지, 성숙함 물씬 풍기는 분위기…‘막내의 여신 포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