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공식 발표] 협회, “이승우 출전요청? 선발과 기용은 감독 고유 권한”

[인터풋볼=두바이(UAE)] 유지선 기자= 대한축구협회(KFA)가 파울루 벤투 감독에게 이승우의 출전을 요청했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며 입장을 밝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에서 3전 전승을 거두며 C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그러나 중국과의 3차전을 마친 뒤, 협회 측에서 벤투 감독에게 이승우를 1분이라도 투입해달라 요청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발칵 뒤집혔다.

그러나 협회는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이다. 협회는 18일 벤투 감독에게 이승우의 출전을 요청했다는 보도에 대한 공식 입장을 전달했다.

협회는 18일 공식 성명서를 통해 “벤투 감독이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감독으로 선임된 직후 첫 미팅에서 강력하게 요구했던 사항 중에 하나는 선수 소집명단 및 선발 명단에 대한 전권을 보장해달라는 것이었다”면서 “이는 협회의 정책과 감독 선임 위원회의의 철학에 부합하기 때문에 전적으로 동의와 함께 지지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16강에 진출해 토너먼트를 앞두고 있는 대표팀이 경기 준비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해달라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협회는 “현재 축구 이외의 외부적인 것들로 인해 경기, 대회에만 집중해야 하는 팀이 힘들어 하고 있다. 앞 만보고 치열하게 달려가도 우승을 하기 어려운데, 여러가지 다른 요소에 에너지를 뺏기고 있는 상황”이라고 어려움을 호소하면서 “59년만의 아시안컵 우승을 위해 선수단이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선수기용과 선발과 관련한 논란에 대한 대한축구협회의 공식 입장 전문>

벤투 감독이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감독으로 선임된 직후 첫 미팅에서 강력하게 요구했던 사항 중에 하나는 선수 소집명단 및 선발 명단에 대한 전권을 보장해달라는 것이었습니다.

이는 협회의 정책과 감독 선임 위원회의의 철학에 부합하기 때문에 전적으로 동의와 함께 지지를 하고 있습니다.

현재 벤투 감독은 테크니컬팀이라 부르는 코칭스태프와 함께 파트별 전문분야 (선수별 분석, 훈련프로그램, 상대팀 분석, 체력관리 등)의 분석 결과를 토대로 경기 운영에 대한 전략을 매우 체계적으로 수립합니다.

이렇게 수립된 전략을 실행하고 그에 따른 결과를 도출하기 위해 23명과 11명의 기용은 전적으로 감독과 테크니컬 팀이 결정을 합니다.

경기 결과가 나온 이후에는 테크니컬팀과 감독선임위원장이 함께 경기 리뷰를 통해 전술의 평가 및 선수 개인의 퍼포먼스 평가, 선발 이유에 대해 서로 의견을 주고 받는 발전적인 소통을 하고 있습니다. 이때는 가감이 없는 질문과 대답으로 솔직하게 감독의 의도와 결과에 대해 토의하고 감독과 테크니컬 팀의 답변을 토대로 감독 선임 위원장은 팀의 수행 능력을 평가합니다.

벤투감독과의 오늘 면담에서도 본인 또한 이러한 발전적인 소통이 팀에게 도움이 되고 있다고 다시 한번 확인을 했습니다.

분명히 말씀드릴 수 있는 부분은 대한축구협회는 감독과 테크니컬팀의 모든 결정을 존중하고, 최선의 지원을 하고 있으며, 선수선발 및 기용은 감독의 고유권한임을 다시 한번 말씀 드립니다.

현재 축구 이외의 외부적인 것들로 인해 경기, 대회에만 집중해야 하는 팀이 힘들어 하고 있습니다. 앞 만보고 치열하게 달려가도 우승을 하기 어려운데, 여러가지 다른 요소에 에너지를 뺏기고 있는 상황입니다. 59년만의 아시안컵 우승을 위해 선수단이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화보] 세븐틴 준·민규·도겸·버논, 색다른 조합으로 발산하는 치명적 매력 [화보] 세븐틴 준·민규·도겸·버논, 색다른 조합으로 발산하는 치명적 매력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X김채원X이채연, ‘하트아이즈’ 오피셜 포토 공개…인형 비주얼 ‘심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X김채원X이채연, ‘하트아이즈’ 오피셜 포토 공개…인형 비주얼 ‘심
[포토] 함은정 ‘매일매일 리즈 찍는 미모’ (더스튜디오케이) [포토] 함은정 ‘매일매일 리즈 찍는 미모’ (더스튜디오케이)
'올해 첫 공포영화'..'0.0MHz' 정은지X이성열X최윤영X신주환X정원창, V라이브 출격 '올해 첫 공포영화'..'0.0MHz' 정은지X이성열X최윤영X신주환X정원창, V라이브 출격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