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PL ISSUE] ‘인성 극찬’ 마타, 父 잃은 12살 팬 찾아가 유니폼 선물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평소 '인성갑'으로 불리는 후안 마타(30, 맨유)가 또 다시 멋진 인품을 자랑하며 팬들을 훈훈하게 했다.

영국의 ‘데일리 스타’는 18일(현지시간) “마타가 멋진 행동으로 인해 팬들로부터 박수갈채를 받았다. 해리라는 아이가 크리스마스 전 아버지를 여의게 됐을 때, 마타는 해리의 훈련장에 방문하겠다고 약속했다”면서 마타의 '약속'을 집중조명했다.

마타는 성실하게 이 약속을 지켰다. 지난 17일 해리가 활약하는 맨체스터 지역의 위센쇼타운 U-12팀의 훈련장에 찾아가 감동을 준 것이다.

마타는 훈련장에 방문한 것으로 약속을 끝내지 않고 직접 훈련에 참여했다. 아이들은 마타가 올려준 크로스를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남겼다. 또한 훈련 후에는 기념사진 촬영에 응하며 아이들을 보듬어 줬고 친필사인이 담긴 유니폼을 선물로 건넸다.

위센쇼타운 U-12팀의 감독인 퍼거스는 자신의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마타는 진정한 레전드이자 신사다. 우리 U-12팀 한 아이의 아버지가 크리스마스 전에 돌아가셨다. 마타는 이 아이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훈련장에 찾아와 45분 동안 함께 훈련도 했다. 정말 멋진 스타다”라는 글과 사진을 게시했다.

영국 현지 축구팬들은 이 소식을 접하고 큰 감동을 받았다. 퍼거스의 SNS에 남긴 팬들의 반응을 살펴보면, 어느 팬은 “난 맨시티의 팬이다. 그러나 마타는 정말 멋진 인성을 갖췄다. 그가 뛰었던 모든 팀들로부터 사랑 받고 있고, 그 누구도 마타에 대해 나쁘게 말하지 않는다”며 라이벌 팀 선수를 극찬했다.

또 다른 이는 “마타는 5년 동안 같은 외투를 입고 외출한다”며 검소한 라이프스타일을 언급했고, “아이들이 정말 행복했겠다. 그렇게 오랫동안 훈련장에 머물다니. 믿을 수 없다” “슬프지만 감동적인 이야기다”라며 마타의 훈훈한 에피소드에 박수를 보냈다.

사진=게티이미지, 데일리 스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