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C STAR] '키패스+드리블 1위‘ 손흥민은 플레이 메이커도 잘한다

[인터풋볼=아부다비(UAE)] 유지선 기자= 키패스 1위, 드리블 1위, 크로스 1위. ‘월드클래스’ 손흥민(27, 토트넘)은 플레이 메이커도 잘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6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위치한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3차전에서 중국을 2-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3연승과 함께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아시아 축구 팬들을 위한 ‘쇼케이스’였다. ‘월드클래스’ 손흥민이 아시안컵 첫 경기에서 자신의 클래스를 유감없이 보여주며 중국과 한국 팬들은 물론이고, 아시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손흥민의 클래스는 달랐다. 손흥민은 폭발적인 속도와 노련한 완급 조절을 무기로 중국의 수비진을 흔들었고, 때로는 정교한 패스로 찬스를 만들었다. 결국 손흥민이 선제골을 이끌어냈다. 전반 14분 손흥민이 문전에서 개인 기술로 침투하는 과정에서 페널티킥을 유도했고, 키커로 나선 황의조가 침착하게 마무리했다.

후반에도 손흥민이 공격의 중심이었다. 후반 초반 한국이 추가골을 기록했다. 이번에도 특급 도우미는 손흥민이었다. 후반 6분 손흥민이 날카로운 프리킥을 연결했고, 이것을 김민재가 정교한 헤더로 마무리했다.

손흥민의 활약은 계속됐다. 후반 28분 손흥민이 측면에서 중앙으로 침투하며 패스를 내줬고, 김진수가 슈팅을 가져갔지만 수비 맞고 벗어났다. 손흥민의 클래스는 남달랐다. 후반 30분 코너킥 상황에서 손흥민이 빠르게 내줬고, 황희찬이 마무리했지만 살짝 빗나갔다.

손흥민은 정확히 87분을 소화했다. 당초에는 체력이 고갈된 손흥민이 선발 출전하지 않을 것이라 예상됐지만 벤투 감독은 과감하게 손흥민 선발 카드를 꺼내들었다. 그리고 손흥민은 클래스의 차이를 보여주며 세계적인 선수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기록이 모든 것을 증명한다. 손흥민은 중국전에서 87분을 뛰며 페널티킥을 유도했고, 도움도 한 개 올렸다. 여기에 유효 슈팅 1회, 패스 40회, 패스 성공률 90%, 키패스 6회, 크로스 7회(6회 성공), 드리블 시도 5회(3회 성공) 등을 기록하며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무엇보다 손흥민은 자신의 주 포지션인 측면 공격수가 아닌 공격형 미드필더 위치에서도 맹활약을 펼쳤고, 손흥민이 들어가자 다른 공격수들에게 공간이 열리며 기회가 창출됐다. 손흥민 역시 간결하게 볼을 터치하며 동료들에게 기회를 제공했고, 키패스-드리블-크로스에서 1위를 기록하며 ‘플레이 메이커’ 역할도 잘한다는 것을 보여줬다.

사진=대한축구협회

데이터 자료=팀 트웰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