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포체티노 감독, “맨유 부임? 현재 계획에 없다”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토트넘전을 앞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을 칭찬하며 맨유가 원하는 데는 다 이유가 있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포체티노 감독은 현재 맨유로 부임하는 것에 대한 계획은 없다며 선을 그었다.

맨유와 토트넘은 오는 14일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를 치른다. 최근 리그 4연승을 포함해 공식전 5연승을 달리는 맨유가 리그 3위 토트넘마저 제압할 수 있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무리뉴 감독과 결별한 맨유가 솔샤르 감독 체제에서 리그와 컵대회를 포함해 5연승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맨유는 최근 5경기에서 무려 16골을 기록하며 화력쇼를 선보이고 있고, 공격적인 축구로 맨유가 돌아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러나 솔샤르 감독이 이번 시즌이 끝나고도 맨유의 지휘봉을 잡을 지는 미지수다. 특히 이번에 맞대결을 펼치는 토트넘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계속해서 맨유와 연결돼있고, 맨유의 차기 사령탑 1순위라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일단 솔샤르 감독은 ‘쿨’했다. 토트넘전을 앞둔 솔샤르 감독은 포체티노 감독의 맨유 링크에 대한 질문을 받았고, 그는 “포체티노 감독은 자신의 감독직을 매우 잘 수행하고 있다. 그런 보도(맨유 이적설)가 나오는 것은 다 이유가 있다. 그는 매우 잘하는 감독이기 때문이다”며 포체티노 감독을 칭찬하며 큰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포체티노 감독도 맨유 부임설에 대해 선을 그었다. 포체티노 감독은 영국 ‘스카이스포츠’의 기자가 맨유 부임 계획에 대해 묻자 “현재 계획에 없다”며 짤막하게 답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