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C POINT] ‘2G 선발+무실점’ 김승규, 벤투호의 주전 GK 낙점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김승규vs조현우vs김진현. 치열했던 골키퍼 경쟁에서 벤투 감독의 마름을 사로잡은 골키퍼는 김승규였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2일 오전 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2차전에서 키르기스스탄을 1-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2연승과 함께 16강 진출을 확정했고, 중국과 3차전에서 조 1위를 놓고 격돌한다.

전반 막판 답답한 상황에서 사이다 같은 한방이 터졌다. 주인공은 김민재. 전반 41분 홍철의 코너킥을 김민재가 타점 높은 헤더 슈팅으로 선제골을 기록하며 1-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한국은 전반에 최악에 가까운 경기력을 보였지만 김민재의 한 방으로 리드를 잡을 수 있었다.

김승규의 활약도 빼놓을 수 없다. 전체적인 주도권은 한국이 잡았지만 잦은 패스 미스로 인해 답답한 경기 흐름이었다. 오히려 키르기스스탄의 역습에 고전하며 몇 차례 찬스를 내주기도 했고, 만약 수문장 김승규의 안정적인 방어가 없었다면 실점을 내줬을 찬스도 분명 있었다.

벤투호의 주전 골키퍼는 김승규로 낙점되는 분위기다. 김승규는 세 명의 골키퍼 중 가장 안정적인 빌드업을 가지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고, 안정적인 선방 능력을 과시하며 아시안컵 2경기에 모두 선발 출전해 무실점을 기록하고 있다. 여기에 공중볼에서도 강점을 보이며 특별한 흠을 찾을 수 없었다.

치열한 골키퍼 경쟁에서 김승규가 한 발 앞서는 모습이다. 벤투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이번 키르기스스탄전까지 총 9번의 A매치를 치렀는데 이중 김승규가 6경기(2실점)를 소화하며 가장 많은 경기에 출전하고 있다. 이 뒤를 이어 조현우가 2경기(2실점), 김진현이 1경기(무실점)에 출전하고 있는데 현재까지는 김승규가 확실한 주전 골키퍼로 낙점 받고 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