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C ISSUE] 신태용 해설, “키르기 공격전술, 우리에게 유리해”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신태용 해설위원은 키르기스스탄의 공격전인 전술이 한국 대표팀에 유리하다고 분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2일 오전 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2차전에서 키르기스스탄과 0-0으로 전반전을 치르고 있다. 지난 1차전에서 필리핀을 1-0으로 겨우 제압한 한국은 이번 2차전을 반드시이기겠다는 각오다.

한국은 4-3-3 카드를 꺼냈다. 최전방에 황의조를 중심으로 이청용과 황희찬이 측면 공격을 맡았고, 2선에는 황인범, 구차절, 정우영이 자리 잡았다. 수비라인은 홍철, 김영권, 김민재, 이용으로 구축했고, 골문은 김승규가 지켰다.

당초 키르기스스탄은 수비적으로 나설 것으로 예상됐다. 그러나 키르기스스탄은 과감한 전방압박으로 맞섰다. 이에 대해 jtbc의 신태용 해설위원은 “예상과 다르게 키르기스스탄이 공격적으로 나왔다. 벤투 감독도 예상하지 못했을 것이다. 그러나 우리 한국 대표팀에게 유리하다. 잘 풀어나가야 한다”고 언급하며 한국의 우세를 예상했다.

한편 주도권을잡고 있는 한국은 전반 12분 박스 앞에서 구자철이 중거리 슈팅을 때렸으나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흘러나온 공을 황의조가 재차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수비 몸에 막혔다. 곧이어 전반 17분 황인범의 왼발 발리슈팅은 크로스바를 살짝 스쳐 밖으로 나가며 0-0으로 전반전을치르고 있다.

사진=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간절한 재회의 약속은? '서로 눈물 글썽'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화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조선 첫 여사와 모태솔로 왕자의 로맨스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강별-데니안, 단체 포스터 '꿀케미'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강별-데니안, 단체 포스터 '꿀케미'
[포토] 이성민 ‘속을 알 수 없는 형사 역할로 인사드려요’ (비스트) [포토] 이성민 ‘속을 알 수 없는 형사 역할로 인사드려요’ (비스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