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C 리뷰] ‘우레이 멀티골’ 중국, 필리핀 3-0 완파...16강 확정+조1위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중국이 간판 스트라이커 우레이의 멀티골에 힘입어 필리핀을 가볍게 제압했다.

중국은 11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의 알자지라 모하메드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필리핀을 상대로 3-0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중국은 2연승으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고, 조 1위를 유지하게 됐다.

중국은 얀준링, 쉬커, 장린펑, 펑샤오팅, 우레이, 자오 슈리, 정쯔, 하오준민, 우쉬, 가오린, 리우양이 선발로 출전했다. 이에 맞서는 필리핀은 파티뇨, 쉬렉, 레이첼트, 잉그레소 등 한국전에 나섰던 선수들이 대다수 출전했다.

양 팀은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다. 중국이 먼저 찬스를 맞았다. 전반 16분 박스 바깥에서 정쯔가 프리킥을 얻었고, 가오린이 키커로 나서 중거리 슈팅을 때렸다. 그러나 이 공은 골문 밖으로 나가며 득점으로 연결되지 않았다.

필리핀 역시 선제골을 노렸다. 전반 23분 역습상황에서 파티뇨가 강력한 오른발 슈팅을 날렸다. 이 공은 수비수 몸에 맞고 밖으로 흘렀다.

중국은 전반 33분 왼쪽에서 하오준민이 날카로운 크로스를 올렸고, 우쉬가 머리를 갖다 댔지만 골포스트 옆으로 살짝 벗어났다. 중국은 전반 40분 우레이가 절묘한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중국의 맹공이 이어졌다. 후반 6분 박스 안에서 우레이의 오른발 발리 슈팅이 골키퍼 슈퍼 세이브에 막혔다. 곧이어 나온 우레이의 슈팅은 수비 몸에 막히며 밖으로 나갔다.

중국은 추가골을 성공시키며 2점 차 리드를 잡았다. 후반 21분 코너킥 상황에서 우레이가 오른발 발리 슈팅으로 추가골을 기록했다. 필리핀은 지친 기색이 역력했다. 후반 35분 중국의 위다바오에게 쐐기골을 내주며 점수 차가 3점으로 벌어졌다.

결국 중국은 여유 있는 플레이로 경기를 마무리하며 3점 차 완승을 거두며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경기 결과]

중국 (3) : 우레이(전40, 후21), 위다바오(후35)

필리핀 (0) : -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포토] 류수영 '추위에 얼어 죽더라도 무조건 코트' (지이크 파렌하이트) [포토] 류수영 '추위에 얼어 죽더라도 무조건 코트' (지이크 파렌하이트)
'SKY 캐슬' 측, 17회 대본 불법 유포 공식수사 "민형사상 책임 물을 것" (공식입장 'SKY 캐슬' 측, 17회 대본 불법 유포 공식수사 "민형사상 책임 물을 것" (공식입장
'남자친구' 박보검-표지훈(피오), 파출소 출두...'관심집중' '남자친구' 박보검-표지훈(피오), 파출소 출두...'관심집중'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X신승호, 대세 청춘 배우들로 청량 케미…‘감성 청춘 학원물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X신승호, 대세 청춘 배우들로 청량 케미…‘감성 청춘 학원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