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오피셜] 울산 현대, 자유선발 김태현-손호준-이현승 영입

[인터풋볼] 유지선 기자= 울산현대가 팀의 미래가 될 3명의 2000년대생 유망주를 영입했다.

김태현(수비수/186cm/82kg), 손호준(공격수/187cm/81kg), 이현승(미드필더/179cm/71kg)이 그 주인공이다.

통진고를 졸업하고 울산에 입단한 김태현(2000년생)은 우수한 신체조건을 바탕으로 제공권을 갖춘 중앙수비수이다. 왼발 잡이 수비수로, 센터백이지만 필요 시 전진하여 볼배급에도 참여하는 등 빌드업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김태현은 U-23 대표팀 등 연령별 대표팀에도 소집되며 경쟁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청주 대성고를 졸업하고 프로로 직행한 손호준(2000년생)은 큰 키와 건장한 체격을 갖춘 공격수로, 고등학교 무대에서 윙포워드로 활약했고 측면에서 상대를 파괴하는 플레이를 즐긴다. 개인기가 뛰어나고 큰 키에 비해 순간스피드가 좋아 공간 침투에도 능한 선수이다.

이현승(2000년생)은 삼일공고를 졸업하고 울산에 합류한 중앙 미드필더이다. 뛰어난 활동량을 바탕으로, 볼 배급과 공-수 연결고리 역할을 주로 맡았다. 공격형과 수비형 미드필더를 모두 소화할 수 있어 팀에 전술적 다양성을 불어넣어줄 수 있는 선수이다.

울산에 합류한 세 선수는 메디컬 테스트까지 모두 마쳤고 동계훈련에 참여하며 프로에서의 첫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 프로필
- 손호준 : 2000.02.08생 / 187cm, 81kg / 청주 대성고
- 이현승 : 2000.06.15생 / 179cm, 71kg / 삼일공고
- 김태현 : 2000.09.17생 / 186cm, 82kg / 통진고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민 ‘속을 알 수 없는 형사 역할로 인사드려요’ (비스트) [포토] 이성민 ‘속을 알 수 없는 형사 역할로 인사드려요’ (비스트)
'저스티스' 최진혁-손현주-나나-박성훈, 대본 연습 현장 '순식간에 배역 몰입' '저스티스' 최진혁-손현주-나나-박성훈, 대본 연습 현장 '순식간에 배역 몰입'
신세경, 카셰어링 브랜드 광고 모델 발탁…‘쏟아지는 광고계 러브콜’ 신세경, 카셰어링 브랜드 광고 모델 발탁…‘쏟아지는 광고계 러브콜’
‘어비스’ 박보영-안효섭, 이마키스 포착…‘구슬커플’의 급반전 분위기 ‘어비스’ 박보영-안효섭, 이마키스 포착…‘구슬커플’의 급반전 분위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