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피치
필리핀에 진땀승 거둔 한국, 日 네티즌의 반응은?

[인터풋볼] 취재팀 = 한국이 필리핀과의 아시안컵 조별리그 1차전에서 황의조의 결승골에 힘입어 가까스로 승리를 거뒀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7일 밤 10시 30분(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 위치한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리핀과의 2019 UAE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1차전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쉽지 않은 경기였다. 필리핀의 밀집수비에 꽤 고전하면서 답답한 공격을 펼쳤고, 페널티박스 근처에서는 세밀한 플레이가 부족했다. 빠른 발을 활용한 필리핀의 역습에 오히려 위험천만한 기회를 내주기도 했다. 이란을 제외하고는 호주와 한국 등 ‘강팀’으로 꼽히던 팀들이 유독 고전한 1차전이다.

일본도 경계하고 있다. 일본 ‘게키사카’는 8일 “한국이 황의조의 결승골로 승리했지만 필리핀의 악착같은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면서 “예상과 다르게 고전했고, 첫 경기에서 3장의 옐로카드를 받으며 우려스러운 상황도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한국과 필리핀 경기를 지켜본 한 일본 축구팬은 “필리핀도 축구 인프라가 갖춰지면 굉장히 발전할 것 같다. 에릭손 감독 선임 효과가 나오는 듯”이라며 감탄했다.

“호주와 한국 등 강팀으로 불리던 팀들이 고전했다. 일본도 1차전 승리를 확신하는 분위기는 위험하다”고 경계한 팬도 있었으며, “이번 아시안컵은 정말 쉽지 않겠다”며 혀를 내두르기도 했다. “손흥민 없는 한국은 일본도 승리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의견은 가장 많은 공감을 받기도 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