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인터뷰
[인터뷰] 양상민의 각오, ‘감독님 도와 베테랑부터 솔선수범’

[인터풋볼=화성] 신명기 기자= 수원 삼성의 베테랑 양상민이 신임 이임생 감독을 도와 위기에 빠진 팀을 구해내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수원은 3일 경기도 화성시 소재 수원 클럽하우스에서 이임생 감독 취임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후 양상민은 취재진과 만나 "위기라고 볼 수 있겠지만 감독님도 힘드실 것 같다는 생각을 한다. 고참으로서 감독님을 돕고 후배들을 이끌어 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신화용, 조원희, 곽광선, 박종우가 팀을 떠나는 것이 확정된 터라 양상민, 염기훈의 어깨가 더욱 무거운 상황. 더군다나 지난 시즌 부진 원인으로 팀 내 기강 문제가 거론되면서 양상민은 이런 부분에 대해 적극적으로 해결해 나가고 싶다는 생각을 나타냈다.

양상민은 “기훈이랑도 이야기했다. 항간에는 착한 감독님, 선수들이라는 평가가 나와서 더욱 이번 시즌에는 달라진 모습을 보여주고자 한다. 우리가 먼저 모습으로 보여주면 후배들도 더욱 집중력 있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을까 싶다”면서 나름의 해결책을 제시했다.

이어 “작년에 너무 아쉬웠고 모두가 실망스러웠던 것도 맞다. 좋은 선수를 영입하지 못하고 여러 상황이 좋지 못하다는 평가가 있는 걸 안다. 하지만 축구는 혼자 하는 게 아니라고 생각한다. 경기장에서 선수들이 똘똘 뭉쳐서 경기력으로 보여드리는 것 밖에 방법이 없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이임생 감독은 자신이 하고자 하는 축구에 대해 간략하게나마 생각을 전했다. 양상민은 “수원 철학에 대해 확고한 생각을 들을 수 있었다. 너무 내려서서 역습으로 나섰는데 염기훈-데얀이 있는 것을 감안해 앞에서 압박하자는데 공감대를 이뤘다”면서 새로운 감독의 방향성을 지지한다고 이야기했다.

사진= 인터풋볼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김래원 '믿고 보는 연기력에 기대 만발'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포토] 김래원 '믿고 보는 연기력에 기대 만발'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포토] 김래원 '월요병 날리는 시원한 미소'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포토] 김래원 '월요병 날리는 시원한 미소'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이동건이 밝힌 드라마 매력 포인트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이동건이 밝힌 드라마 매력 포인트
[포토] NCT DREAM ‘풋풋한 소년들의 사랑스러움’ (2019 드림콘서트) [포토] NCT DREAM ‘풋풋한 소년들의 사랑스러움’ (2019 드림콘서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