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일본 MF' 나카지마, EPL 진출 유력...행선지는 울버햄튼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일본 축구 대표팀의 미드필더 나카지마 쇼야(24, 포르티모넨세)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진출이 임박했다. 행선지는 울버햄튼이다.

포르투갈 1부 리그 포르티모넨스에서 활약하고 있는 일본 대표팀의 미드필더 나카지마가 EPL 무대로 진출하는 것이 유력해졌다.

영국 ‘미러’는 “일본 대표팀의 윙어 나카지마가 포르투갈 무대를 떠나 EPL로 진출한다. 울버햄튼이 나카지마의 영입을 위해 1700만 파운드(약 242억 원)의 오퍼를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산케이스포츠' 등 일본 매체들도 “나카지마의 EPL 진출이 유력해졌다. 울버햄튼과 이적 협상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고, 나카지마는 세비야 등 많은 클럽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나카지마는 164cm의 단신이지만 지독한 연습벌레로 통한다. 드리블, 패싱력, 스피드 등이 장점인 미드필더로 공격형과 측면에서 활약할 수 있고, 일본 대표팀에서도 핵심 선수로 자리 잡고 있다. 또한, 이번 시즌 포르투갈 리그 10경기에서 5골을 기록하는 등 유럽 무대에서도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