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승강PO 기자회견] 최윤겸 감독, “홈 3실점은 최악의 결과...그래도 도전”

[인터풋볼=부산] 유지선 기자= 부산 아이파크의 최윤겸 감독이 FC 서울을 상대로 당한 역전패에 진한 아쉬움을 내비쳤다. 그러나 포기할 생각은 없단 입장이다.

부산은 6일 저녁 7시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서울과의 2018 KEB하나은행 K리그 승강 플레이오프 1차전 경기에서 1-3으로 쓰라린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써 부산은 쉽지 않은 상황에 놓였고, 실낱같은 희망을 안고 2차전 원정길에 오르게 됐다.

최윤겸 감독은 경기 종료 후 기자회견에서 “아쉽다”고 입을 떼면서 “의욕적으로 뛰어달라고 했던 것이 전반 초반에는 잘 이뤄졌다. 상대를 압박했고 호물로가 멋진 중거리 슈팅으로 골까지 터뜨려서 희망적이었는데, 퇴장이 너무 아쉽게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는 “퇴장 이후 후반전에 전술적으로 잘 준비했어야 했는데, 준비가 미흡했던 것 같다.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다”고 아쉬워하면서 “결과적으로 홈에서 3실점이란 최악의 결과가 나왔다. 쉽지 않겠지만 서울에 가서 도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어려운 상황이 된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지만, 포기는 없단 생각이다. “이른 시간 득점한다면 우리도 좋은 경기를 할 수 있을 것”이라던 최윤겸 감독은 “추운 날씨와 이틀뿐인 시간이 관건이다. 결과를 예측할 수는 없지만 상암에서 멋진 경기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 ‘닥공’을 준비해야 할 것 같다”며 2차전 승리를 다짐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