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발롱도르’ 모드리치 미모의 아내, 우월한 기럭지 '헉'

[인터풋볼] 취재팀 = 2018 발롱도르 수상자로 루카 모드리치(33, 레알 마드리드)가 결정됐다. 모드리치와 함께 시상식에 참가한 모드리치의 아내는 평소 모드리치와 함께 시상식에 동행하며 빛나는 미모를 뽐내고 있다.

프랑스 매체 ‘프랑스 풋볼’은 4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2018 발롱도르 시상식을 진행했다. 대망의 2018 발롱도르 주인공은 모드리치가 선정됐다.

2018년은 모드리치의 해였다. 모드리치는 FIFA 올해의 선수상, UEFA 올해의 남자 선수상까지 거머쥐며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메시, 호날두로 양분된 발롱도르에 모드리치가 도전장을 내밀었고, 이날 발롱도르 주인공으로 호명되며 ‘메날두 시대’를 종식시켰다.

한편 모드리치와 함께 시상식에 참석한 아내 반자 보스닉은 스포츠 매니지먼트 회사에서 일하다 고객으로 상대한 모드리치를 만나 결혼에 ‘골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07년, 모드리치가 디나모 자그레브에서 뛸 당시 한 스포츠 매니지먼트에서 일하던 보스닉은 모드리치를 만나 연인관계가 됐고, 지난 2010년 자그레브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둘 사이에는 한 명의 아들과 두 명의 딸이 있고, 보스닉은 일반인 출신 축구선수 아내답게 SNS 활동이나 공개석상에 나서는 모습을 꺼리는 모습이다.

하지만 모드리치의 우승 세리머니나 시상식에는 항상 동행하고 있다. 남다른 패션센스로 레드카펫에서 연예인 못지않은 미모를 뽐내고, 종종 자녀와 함께 동행하며 단란한 가정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탄력+복근', 헬스장 시선 강탈한 피르미누 아내의 몸매 icon디발라 모델 여친, 매혹적 몸매 화보 공개...‘미친 미모’ icon‘호날두 전 여친’ 샤크, 애엄마 맞아? 여전히 환상 몸매 icon호날두 여친, 침대위에서 '우월 몸매' 인증샷 icon메시, 두 명의 미녀와 달달 인증샷...무슨 일? icon호날두 약혼녀, ‘시스루 레깅스’로 각선미 뿜뿜! icon괴체가 또? 모델 여친과 '화끈' 해변 데이트 icon네이마르, 브라질 미녀 배우에 반했다...얼마나 이쁘길래? icon‘부럽다’ 데 헤아, 초특급 미모 여친과 한 집 살림 시작 icon'환상 몸매+미모' 호날두 여친, 달달한 직관 응원 icon‘우승할 만 하네’ ATM, 미모의 파트너들과 뒤풀이 icon치차리토, '인스타그램 모델' 연인과 해변서 애정행각 icon사랑도 빠른 음바페?...미스 프랑스 출신 모델과 열애설 icon'얼굴+몸매' 모두 완벽...유벤투스 DF 루가니 아내 화제 icon포그바도 '품절남' 대열 합류?...모델 여친과 약혼반지 icon모드리치 발롱도르에 뿔난 호날두 누나, “썩은 세상” icon조은지 아나, K리그 시상식 빛낸 섹시 드레스(화보) icon‘축구여신’ 이민아, 포돌스키와 인증샷 “멋있네여♥" icon레알 감독 여동생, 화끈 섹시 화보 대방출 icon하메스, 남미 특급 모델과 공개연애 시작...미모가 ‘헉’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