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베트남 필리핀] '박항서호' 베트남, 5경기 만에 첫 실점...1-1로 전반 종료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 대표팀이 5경기 만에 첫 실점을 내주며 필리핀과의 전반전을 팽팽하게 치렀다.

‘베트남 영웅’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은 2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필리핀 바콜로드 시티에 위치한 파나드 스타디움에서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4강 1차전에서 필리핀과 1-1로 전반을 마쳤다.

조별리그 4경기를 무실점으로 마친 베트남은 당반럼, 꿰응옥하이, 도안반호우, 쫑호앙, 아인득, 팜득후이, 도흥중, 광하이, 판반듯, 쩐딘쫑, 두주이마인이 출전했다.

에릭손 감독이 이끄는 필리핀은 팔케스고르, 무르가, 오트, 영허즈번드, 잉그레소, 슈뢰크, 스테우블, 베딕, 라이헬트, 리드, 실바가 선발로 나섰다.

베트남의 아인득이 이른 시간에 선취골을 기록했다. 아인득은 전반 12분 후방에서 올라온 로빙패스를 헤더 슈팅으로 연결했다. 이 공은 골키퍼의 키를 넘겨 골문으로 들어갔다. 곧바로 판반득이 왼쪽에서 찬스를 잡았다. 판반득의 왼발 슈팅은 골포스트 옆으로 나갔다.

전반 종료 직전 필리핀이 동점골을 만들었다. 영허즈번드가 왼쪽에서 크로스를 올렸고, 박스 안의 라이헬트가 오른발 슈팅으로 베트남의 골망을 흔들며 1-1로 전반을 마쳤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