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주간기획
[주간 K리그 4R 프리뷰] 차두리-이재성 ‘스페셜’한 이들이 뜬다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5가 2주간의 A매치 휴식기를 끝내고 재개 된다. 이번 4라운드는 태극마크를 달고 심장을 뜨겁게 달궜던 차두리(FC서울), 이재성(전북 현대)이 소속팀 유니폼을 입고 홈 팬들에게 선을 보인다. 더불어 애증의 대상인 박주영(FC서울)이 ITC(국제이적동의서)를 발급받아 2,409일 만에 K리그 복귀전을 치른다. 상대는 제주 유나이티드다. 인천 유나이티드 이천수는 임의탈퇴를 풀어줬던 전남 드래곤즈를 만난다. 2009년 6월 20일 이후 5년 10개월 만에 광양에서 뛰게 된다.

빅매치도 많다. 박주영이 컴백한 서울은 4일 제주 유나이티드를 홈으로 불러들인다. K리그 최고 화력을 자랑하는 전북 현대-포항 스틸러스가 맞붙는다. 5일 1, 2위를 달리고 있는 울산 현대와 돌풍의 팀 광주FC의 경기도 흥미를 끈다. 첫 승이 간절한 대전 시티즌-성남FC, 수원 삼성- 부산 아이파크, 전남 드래곤즈-인천 유나이티드의 승부가 팬들을 기다리고 있다.

★ ‘박주영’ 앞세운 서울, 제주전 무패 잇는다
3연패로 불안한 출발을 하고 있는 서울이 제주와 홈에서 만난다. 그런데 회소식이 전해졌다. 박주영이 제주전에 출격한다. 최용수 감독은 “선발이든 교체든 박주영을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반전을 위한 최적의 카드다. 유독 제주에 강하다. 2008년 8월 27일 이후 21경기 연속 무패를 달리고 있다. 제주는 지난 라운드에서 대전을 5-0으로 대파하며 화력을 장전했다. 이번만큼은 반드시 징크스를 깨뜨리겠다는 각오다.

· 역대전적 : 143경기 55승 47무 41패 서울 우세
· 2014년 전적 : 2승 2무 서울 우세
· 출전 정지 : -

★ 수원-부산, 염기훈 왼발 vs 주세종 오른발
수원의 기세가 무섭다. 포항전 패배 후 인천, 성남을 차례로 격파하며 2연승 중이다. 그 중심에 왼발의 달인 염기훈이 있다. 2경기에서 3골을 넣었다. 결정력과 함께 경기력도 최고조다. 부산은 지난 라운드에서 난타전 끝에 광주에 2-3으로 일격을 당했다. 중원의 핵인 주세종은 날카로운 오른발을 뽐내며 2골을 터트렸다. 둘 중 누구의 발이 더 매서울지 기대되는 한판이다. 수원은 홈에서 부산을 상대로 7경기 무패(6승 1무), 역대전적에서도 압도적이다.

· 역대전적 : 76경기 40승 19무 17패
· 2014년 전적 : 2승 1무 부산 우세
· 출전 정지 : -

★ 이재성 vs 김승대, 여기에 이동국까지 스토리 듬뿍
슈틸리케의 황태자로 떠오른 이재성과 포항의 에이스 김승대가 충돌한다. 둘은 지난해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 주역이자 영플레이어상을 경쟁했다. 올 들어서 더욱 성숙한 플레이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재성은 뉴질랜드전에서 후반 41분 결승골로 A매치 데뷔골과 함께 태극마크를 반납한 차두리에게 은퇴 선물을 안겼다. 김승대는 지난 라운드 서울전에서 2골을 넣으며 건재를 과시했다. 상승세의 길목에서 충돌이다. 여기에 전북 이동국이 부상을 털고 포항의 골문을 정조준한다. 포항과 17경기에서 12골 2도움을 기록, 킬러다. 만나면 꿀재미를 선사했던 양 팀의 대결, 이번 라운드에서 가장 빅매치다.

· 역대전적 : 73경기 26승 19무 28패 전북 열세
· 2014년 전적 : 1승 1무 2패 전북 열세
· 출전 정지 : -

★ 고픈 ‘첫 승’ 대전-성남, 누가 더 간절할까
안 풀리는 집 대전과 성남이 만났다. 대전은 3경기 동안 무득점, 8실점, 단 2개 유효슈팅에 그쳤다. 승격팀이라고는 하나 과거 강팀들을 못 살게 했던 모습을 잃었다. AFC 챔피언스리그(ACL)와 리그를 병행 중인 성남은 ACL에서 2승 1패로 괜찮지만, 리그에서는 1무 2패 무승이다. 그래도 두목까치 김두현이 건재하고, 시즌 3골을 넣은 황의조의 발끝이 매섭다. 누가 더 간절할까, 곧 주사위가 던져진다.

· 역대전적 : 57경기 8승 13무 36패 대전 열세
· 2014년 전적 : -
· 2013년 전적 : 1승 1무 2패 대전 열세
· 출전 정지 : -

★ 니포 축구 후계자 윤정환 vs 남기일, 승자는?

과거 부천SK에서 니폼니쉬 감독의 제자였던 윤정환과 남기일 감독이 문수에서 격돌한다. 양 팀 모두 2승 1무로 퀄리티 스타트를 하고 있다. 스타일도 비슷하다. 조직력에 패싱, 속도가 가미돼 있다. 한 가지 차이가 있다면 울산은 철퇴라는 강력한 무기가 있다는 것. 계속 조커로 기용됐던 김신욱이 이번에는 선발로 출전해 초반부터 울산이 기선제압할지 관심사다. 광주는 3경기 연속 포인트(2골 1도움) 이종민, 2경기 연속 포인트(2골 1도움)의 김호남 쌍포를 앞세워 매운 맛을 보여준다는 목표다. 두 감독이 어떤 지략으로 명승부를 연출할지 기대된다.

· 역대전적 : 4승 1무 울산 우세
· 2014년 전적 : 2012년 7월 22일 이후 첫 대결
· 출전 정지 : 울산 김태환(퇴장) 4/05(일) 울산-광주

★ 전남에 껄끄러운 상대 인천... 그리고 이천수
전남은 인천에 22경기 동안 한 번도 못 이겼다. 무려 16무 6패다. 마치 마가 낀 것처럼 경기는 안 풀리고, 팬들 입장에서도 지루함의 연속이다. 올 시즌에도 3무로 아직 승리가 없다. 게다가 이번에는 악연인 이천수까지 찾는다. 지난 2년 동안 이천수는 광양을 찾을 수 없었다. 전남이 임의탈퇴를 풀어주면서 이 조항을 넣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 유효기간마저 끝나 적으로 만나게 됐다. 인천은 전남만 만나면 자신감이 넘친다. 헌데 아직 승리가 없다. 양 팀 모두 승리가 절실하다. 절친인 두 감독이 지휘하는 전남과 인천이 이전과 다른 화끈한 경기를 선보일지 궁금하다.

· 역대전적 : 31경기 5승 16무 10패 전남 열세
· 2014년 전적 : 3무 1패 열세
· 출전 정지 : 인천 권완규(경고 2회 퇴장) 4/05(일) 전남-인천

▲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5 4라운드 일정 및 중계
4일(토)
서울-제주 14:00 서울월드컵경기장(tbs교통방송(생), SPOTV2(생), (네이버(생), 다음(생), 아프리카TV(생))
수원-부산 14:00 수원월드컵경기장(티브로드수원(생), (네이버(생), 다음(생), 아프리카TV(생))
전북-포항 14:00 전주월드컵경기장(전주MBC(생), SPOTV+(생), (네이버(생), 다음(생), 아프리카TV(생))
대전-성남 16:00 대전월드컵경기장(대전CMB(생), (네이버(생), 다음(생), 아프리카TV(생))

5일(일)
울산-광주 14:00 문수축구경기장(SPOTV2(녹화, 20:30), (네이버(생), 다음(생), 아프리카TV(생))
전남-인천 16:00 광양축구전용경기장(여수MBC(생), (네이버(생), 다음(생), 아프리카TV(생))

그래픽=박주성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인터풋볼 취재팀] reporter@interfootball.co.kr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민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