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괴체가 또? 모델 여친과 '화끈' 해변 데이트
사진= 앤 카트린 브로멜 인스타그램

[인터풋볼] 취재팀 = 마리오 괴체과 앤 카트린 브로멜이 여전히 애정 가득한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괴체의 연관 검색어는 브로멜이다. 괴체와 브로멜 커플은 지난 2012년 스페인 이비자에서 휴가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큰 화제를 모았고 이후 2014브라질월드컵에서 까지 함께하는 등 잉꼬커플임을 자랑했다.

유로2016에도 마찬가지였다. 브로멜은 괴체를 응원하기 위해 직접 프랑스를 찾았고 뜨거운 애정을 다시 한 번 과시했다. 그리고 지난 해 초 괴체가 신진대사 장애로 그라운드를 떠나야 했을 때 그의 옆을 지키며 재활을 도왔다.

그리고 지금까지도 이들의 사랑은 이어지고 있다. 브로멜과 괴체는 A매치 휴식기 동안 함께 여행을 다니는 모습을 공개했다. 

 
 
 
 
 
 
 
 
 
 
 
 
 

Always facing the sun

ANN-KATHRIN GÖTZE(@annkathringotze)님의 공유 게시물님,

 
 
 
 
 
 
 
 
 
 
 
 
 

My happy place

ANN-KATHRIN GÖTZE(@annkathringotze)님의 공유 게시물님,

 
 
 
 
 
 
 
 
 
 
 
 
 

☁️☁️

ANN-KATHRIN GÖTZE(@annkathringotze)님의 공유 게시물님,

괴체가 또? 모델 여친과 화끈 해변 데이트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