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몸 자랑하는 린가드, "호날두랑 비교했을 때 누가 더 나아?"

[인터풋볼] 조정현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제시 린가드(25)가 자신의 몸을 자랑했다. 비교 대상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 유벤투스)다.

린가드는 9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린가드는 상의를 탈의한 채 복근에 힘을 잔뜩 주면서 몸을 자랑하고 있다. 그 옆에는 비슷한 구도에 놓인 호날두의 사진이 자리잡고 있다.

그리고 린가드는 한 마디 덧붙였다. "누가 더 나은거 같아?" 실제로 린가드 역시 근육질 몸매가 뛰어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이 분야의 최고봉은 단연 호날두다. 꾸준한 운동으로 인해 신체 나이는 20세일 정도로 젊다.

린가드의 재치 있는 질문에 감히 답변하기가 어렵다. 다만 이 게시물을 본 한 팬은 "왜 이렇게 표정이 심각해?"라며 재치 있는 질문에 걸맞은 답변을 남겼다.

사진= 게티 이미지, 제시 린가드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트와이스 쯔위 ‘손끝까지 아름다운 여신님 덕에 오늘도 안구정화’ (더팩트 뮤직 어 [포토] 트와이스 쯔위 ‘손끝까지 아름다운 여신님 덕에 오늘도 안구정화’ (더팩트 뮤직 어
[포토] (여자)아이들 소연 ‘반하지 않을 수 없는 매력’ (더팩트 뮤직 어워즈(TMA)) [포토] (여자)아이들 소연 ‘반하지 않을 수 없는 매력’ (더팩트 뮤직 어워즈(TMA))
[공식입장] 박유천, 연예계 은퇴…“신뢰관계 회복 불가능, 전속 계약 해지” [공식입장] 박유천, 연예계 은퇴…“신뢰관계 회복 불가능, 전속 계약 해지”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 별장서 단둘이 하룻밤…‘심장박동 급 상승’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 별장서 단둘이 하룻밤…‘심장박동 급 상승’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