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18세 모델과 스캔들’ 아구에로, 이번에는 ‘LA 문신 미녀’

[인터풋볼] 취재팀 = 맨체스터 시티의 공격수 세르히오 아구에로(30)가 18세 모델과 염문설에 휩싸인데 이어 이번에는 LA 나이트클럽에서 문신이 있는 의문의 미녀와 만난다는 보도가 나왔다.

스페인의 ‘마르카’는 29일 아구에로가 18세 모델 로라 매그닌과 함께 누워 물담배를 피고 있는 영상으로 집중 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로 인해 맨시티의 분노를 산 것으로 알려졌다. 맨시티의 미디어 담당관 클라린은 “그는 엘리트 선수이며, 세계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다. 이는 어린 팬들에게 좋은 매시지가 아니다”라고 충고 했다.

이번에는 LA 문신녀다. 영국 ‘더 선’은 “문신이 있는 미스터리한 한 여성과 아구에로가 LA 나이트클럽에서 만나는 것이 목격됐다. 이 여성은 금발과 문신으로 유명한 한 모델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사진=더 선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