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piclick-Right
소녀시대 유리에서 솔로가수 유리로..매력에 '빠져가'

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상명아트센터 계당홀에서 소녀시대 유리의 첫 솔로 앨범 ‘더 퍼스트 신(The First scen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유리의 첫 솔로 앨범 ‘더 퍼스트 신(The First scene)’은 앨범 타이틀곡 '빠져가'를 비롯해 총 여섯 곡이 수록돼 있다.

타이틀곡 '빠져가'는 오리엔탈풍의 전통적 요소가 가미된 경쾌한 리듬과 캐치한 훅 멜로디가 인상적인 팝 댄스곡으로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점점 더 깊은 사랑에 빠져들고 싶은 마음을 감각적으로 표현한 곡이다.

자신의 첫 솔로 앨범을 들고 대중 앞에 선 솔로가수 유리를‘ok누나’의 흑백사진으로 만나보자.

 


 

“제 이름을 걸고 나온 앨범은 처음이라서 데뷔 때만큼 떨려요.

 

이번 솔로 앨범에는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담으려고 노력했어요”


 

"타이틀곡 '빠져가' 안무는 골반과 손을 이용해 최대한 여성스러운 매력을 어필하려고 노력했어요.

 

소녀시대에서 좀 더 진하고 깊은 매력을 발산할 수 있도록 만들었죠"

 



“솔로가 늦어졌지만 지금이야말로 내게 빠질 최적의 시기라고 생각해요

지금은 꿈이지만 다음 앨범도 내고 싶고, 콘서트도 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

 

겟잇케이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