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15년 전 기억한 에브라, “박지성과 맞대결, 내게는 행복한 추억”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박지성과 한솥밥을 먹었던 ‘절친’ 파트리스 에브라가 15년 전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을 기억을 소환하며 박지성과 맞대결이 특별한 추억으로 남았다고 전했다.

에브라는 17일 자신의 SNS를 통해 “15년 전 나의 챔피언스리그 데뷔전! 내 미래의 동료이자, 형제 박지성과 대결을 누가 알았겠는가? 내게는 행복한 추억이다”며 15년 전 챔피언스리그 데뷔전에서 박지성의 PSV 에인트호번과 맞대결을 펼친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에브라가 추억한 사진은 2003-0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경기다. 당시 에브라는 AS모나코 소속이었고, 박지성은 PSV에서 활약하고 있었다. 박지성은 공격수로, 에브라는 수비수로 치열한 맞대결을 펼쳤고, 당시 대회에서는 모나코가 준우승을 차지하며 좋은 성적을 올렸다.

이후 박지성과 에브라는 유럽무대에서 꾸준히 활약했고, 각각 2005년과 2006년 맨유로 이적해 한솥밥을 먹으며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줬다. 두 선수는 지난 2006년부터 2012년까지 맨유에서 수많은 우승컵을 들어 올렸고, 팀을 떠난 뒤에도 변함없이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에브라 SNS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