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클롭, 네빌 의견 정면 반박...“UCL을 버리라고? 웃기는 소리”

[인터풋볼] 오승종 기자= 위르겐 클롭(51) 감독이 최근 게리 네빌(43)이 리버풀의 우승에 대해 꺼낸 의견 정면으로 반박했다.

네빌은 최근 영국 ‘타임즈’와의 인터뷰에서 “나는 리버풀이 리그에서 우승하는 것은 매우 힘들 것이라는 점을 안다. 그러나 내년 2월부터 4월까지 챔피언스리그 일정이 없다면, 나는 리버풀이 진정으로 리그 우승에 도전할 기회를 얻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의견에 클롭 감독이 정면으로 반박했다. 클롭 감독은 14일 영국 ‘스카이스포츠’를 통해 “어떻게 그럴 수 있는가? 챔피언스리그 없이 시즌을 보내라는 것인가?”라며 “경기에 집중하지 않고 어떻게 그것을 준비할 수 있겠나. 당신은 챔피언스리그에 아이들을 데리고 오나? 그것은 웃기겠다. 우리는 축구를 해야만 한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클롭 감독은 “많은 사람들이 챔피언스리그에서 펼쳐지는 리버풀의 경기를 지켜본다. 그것은 우리의 직업이며 우리는 최선을 다해 이 경기들을 치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리버풀은 이번 시즌 큰 기대를 받고 있다. 클롭 감독은 지난해 계약에 합의한 나비 케이타(23)를 합류시켰고,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파비뉴(24)와 세르단 샤키리(26), 알리송 베커(25) 등 필요한 포지션마다 높은 퀄리티의 선수를 영입했다. 리버풀에는 최근 몇 년간 가장 좋은 전력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가 뒤따랐다.

리버풀의 시즌 초반 분위기 역시 좋다. 리버풀은 2018-19시즌이 개막된 후 4연승을 거뒀다. 리버풀은 4번의 경기에서 9득점 1실점을 기록하며 득실차를 통해 프리미어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