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설리, 이 몸매 실화냐.."피부껍데기 같은 스키니진"

설리 인스타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설리가 군살 하나없는 몸매를 과시했다.

걸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피부 껍데기 같은 바지를 입으면 기분이가 좋아.."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설리는 메이크업을 받으며 의상을 체크하고 있는 모습. 배꼽티에 스키니진을 입은 설리는 완벽한 미모와 함께 타고난 듯한 라인을 선보여 시선을 모았다.

한편, 설리는 2005년 SBS 드라마 '서동요'로 데뷔해 걸그룹 '에프엑스'로 활동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