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복 받은 남자' 알리송, 아름다운 아내와 귀여운 딸 화제

[인터풋볼] 취재팀 = 리버풀에 새롭게 합류한 알리송 베커(25)가 아름다운 아내와 귀여운 딸을 데리고 있어 화제가 됐다.

리버풀은 20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알리송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이적료는 약 7,500만 유로(약 988억 원)로 추정된다.

영국 ‘더 선’은 21일 “알리송이 리버풀에 합류했다. 하지만 리버풀에 도착한 스타는 알리송 한 명만이 아니다. 그의 지적이고 아름다운 아내가 그와 함께 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이 매체는 “알리송과 그의 아내 나탈리아 베커는 2012년부터 만났으며 2015년 결혼했다. 나탈리아는 알리송이 리버풀로 이적하는 것을 동의했다. 두 사람 사이에서는 지난해 헬라나라는 딸이 태어났다”고 전했다.

나탈리아는 브라질 출신 의사며 아름다운 외모로 알리송이 AS 로마에 있을 때부터 주목받았다. 두 부부의 딸인 헬레나는 매우 귀여운 모습으로 부모의 사랑을 독차지하는 중이다.

사진= 나탈리아 인스타그램 캡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정지우 감독-김고은-정해인 ‘늦여름 적실 감성 멜로 기대해 주세요’ (유열의 음악 [포토] 정지우 감독-김고은-정해인 ‘늦여름 적실 감성 멜로 기대해 주세요’ (유열의 음악
[포토] 김고은 ‘와이드 팬츠도 완벽하게 소화’ (유열의 음악앨범 언론시사회) [포토] 김고은 ‘와이드 팬츠도 완벽하게 소화’ (유열의 음악앨범 언론시사회)
no image ‘웰컴2라이프’ 정지훈, 분노 폭발…‘이재썅변’ 컴백 선언
[화보] ‘검블유’ 장기용, 나른하고 여유로운 매력으로 여심 저격 [화보] ‘검블유’ 장기용, 나른하고 여유로운 매력으로 여심 저격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