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A-ISSUE] 신태용 감독, 새 감독 후보에 포함된 ‘3가지 이유’

[인터풋볼=신문로] 정지훈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한국 대표팀의 새로운 감독을 찾기로 하면서도 후보군에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표팀을 이끌었던 신태용 감독을 포함시켰다. 과연 이유는 무엇일까?

대한축구협회는 5일 오후 2시 서울시 종로구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에서 감독선임 소위원회를 열고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대한 평가와 함께 차기 감독에 대해 논의를 했다. 역시 가장 핵심 사안은 새로운 감독과 신태용 감독의 거취에 대한 논의였다.

그러나 확실한 결과는 없었다. 대한축구협회는 새로운 감독을 찾는다고 밝혔지만 신태용 감독을 포함한 여러 후보들을 놓고 평가하겠다고 말했다.

이유는 세 가지가 있었다. 일단 가장 첫 번째는 독일과의 3차전에서 보여줬던 경기력이었다. 비록 신태용 감독이 1,2차전에서 전술적인 선택에 실패하면서 아쉬움을 남겼지만 독일전에서는 새로운 전술과 전략으로 승리를 따낸바 있다.

이에 대해 감독선임위원회 김판곤 위원장은 “대표팀 감독 결정이 쉬운 것은 아니다. 위원회를 통해 신중하고, 조심스러운 의견들이 많았다. 신태용 감독을 재신임하지 않는다고 단정 짓지 않았으면 한다. 독일을 꺾은 공도 있고, 평가를 받을만한 부분이 분명하게 있다”며 신태용 감독이 독일전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준 공로를 인정했다.

이어 김판곤 위원장은 “신태용 감독을 충분히 평가할 것이고, 평가하고 있다. 신태용 감독이 갖고 있는 철학, 미디어를 대하는 능력, 전략을 결정하는 부분들, 선수들과의 소통 등 모든 부분을 파악하고 있기 때문에 인터뷰는 필요 없지만 지금까지 보여준 것을 보고 후보에서 제외하지 않았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두 번째는 축구 철학에 있었다. 김판곤 위원장은 대표팀의 새로운 감독 선임 기준을 밝히면서 “우리의 축구 철학에 맞는 감독이 필요하다. 우리는 볼을 소유하며 앞으로 전진 하는 축구를 할 것이고, 우선순위는 전진 패스와 침투 패스이다. 이런 철학에 맞는 감독을 정할 것이다. 플레이스타일을 어떻게 가져갈 것인지는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하다. 우리가 추구하는 스타일로 성적을 내는 감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결국 감독선임위원회는 이 철학에 신태용 감독이 적합 또는 나쁘지 않다는 판단을 내렸다. 이에 대해 김판곤 위원장은 “신태용 감독님이 준비과정에서 노력을 많이 하셨다. 그 부분을 인정한다. 또한, 이번 대회에서 16강에는 실패했지만 완전히 실패했다고 말하기는 어렵다. 이것 때문에 힘들었는데 신태용 감독도 경쟁을 시켜보는 것이 좋겠다는 의견에 동의했다”고 이유를 밝혔다.

마지막 한 가지는 신태용 감독이 가지고 있는 공격 축구였다. 그동안 신태용 감독은 U-20 월드컵 대표팀, 올림픽 대표팀, 국가 대표팀을 이끌면서 공격적인 축구를 선보였고, 월드컵 이전까지는 좋은 평가를 받기도 했다.

김판곤 위원장은 이 점을 주목했다. 김 위원장은 “우리가 가진 축구철학은 능동적인 축구로 승리를 만드는 것이다. 능동적인 축구 스타일은 능동적인 공격 전개, 지속적으로 득점 상황을 창조해내는 전진 패스, 전진 드리블에 우선순위를 두겠다. 결과적으로 경기를 지배하는 것이고, 수비 축구로 결과를 내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 이런 점에서 신태용 감독도 다시 평가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경기 과정, 리더십 여러 가지를 평가해서 다음 월드컵을 이끌 수 있는 능력이 있다면 기회를 받아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사진=윤경식 기자,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