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감독선임 소위원회] '새 감독' 찾는 김판곤, "신태용 포함, 철학에 맞는 감독 찾겠다"

[인터풋볼=신문로] 정지훈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한국 대표팀의 새로운 감독을 찾기로 했고, 기준을 마련했다. 그러나 확실한 감독은 결정되지 않았고, 신태용 감독을 포함한 다양한 감독들을 놓고 결정하기로 했다.

대한축구협회는 5일 오후 2시 서울시 종로구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에서 감독선임 소위원회를 열고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대한 평가와 함께 차기 감독에 대해 논의를 했다. 가장 핵심 사안은 역시 새로운 감독에 대한 논의였다.

그러나 확실한 결과는 없었다. 대한축구협회는 새로운 감독을 찾는다고 밝혔지만 신태용 감독을 포함한 여러 후보들을 놓고 평가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판곤 위원장은 "대표팀 감독 결정이 쉬운 것은 아니다. 위원회를 통해 신중하고, 조심스러운 의견들이 많았다. 일단 가장 먼저 방향성과 감독 선임 기준을 결정했다. 어떤 철학에 근접한 감독을 찾을 것인지, 포토폴리오에 있는 감독들을 볼 것이다"고 했다.

신태용 감독도 후보군에 포함된다. 김판곤 위원장은 "가장 큰 이슈는 신태용 감독 유임 유무를 정하고 움직일 것인가 하는 부분에서 토의를 시작했다. 위원님들의 건의는 신태용 감독에 대한 평가를 하고, 신태용 감독을 한 후보로 정한 후 다른 포트폴리오의 감독들과 경쟁을 해서 적합한 감독을 선임하는 것이 좋지 않겠는가 하는 결론을 내렸다"고 답했다.

이어 김판곤 위원장은 "신태용 감독도 한 명의 후보로 하고, 기존의 후보들과 같이 경쟁해서 선임 절차를 시작하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 오늘부터 포트폴리오의 감독들과 인터뷰를 할 것이고, 신태용 감독은 지금까지의 평가가 인터뷰를 대신 할 것이다. 2차 회의는 신태용 감독을 평가하는 시간을 가질 것이고, 3차 회의는 평가와 함께 다른 후보들의 인터뷰를 종합해 협상 우선순위를 추려내도록 하겠다. 신중하게 접근할 것이며 대신 다이내믹하게 진행하겠다. 또한 서두르지도 않겠다. 매우 중요한 부분이기 때문에 신중한 결정을 내리겠다"고 설명했다.

축구협회가 새 감독 선임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철학이라고 했다. 김판곤 위원장은 "후보는 약 10명 안쪽이 될 것이다. 하고 싶어 하는 감독을 뽑지 않을 것이다. 우리가 추구하는 철학을 가진 감독에게 우리가 다가갈 것이다. 때문에 포트폴리오를 만들었고, 그 분들의 경기를 봤고, 커리어를 파악했다. 하고 싶다고 연락이 와서 저희가 다 만나기 시작하면 너무 많다. 효율적이고 철학적으로 해당 수준에 있는 감독들이 포트폴리오에 있기 때문에 해당 감독들이 수준이나 철학에서 어느 감독에게 뒤지지 않는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김판곤 위원장은 신태용 감독에 대해 "신태용 감독을 유임하지 않겠다고 말한 적이 없다. 분명 신태용 감독은 독일을 꺾은 공도 있고 평가를 받을만한 부분이 있다. 대표팀 감독을 수락할 때 이 조건을 분명히 아셨을 것이다. 자신도 있었을 것이다. 저희가 카운팅을 했는데 9월에 예선을 통과한 후 10월, 1월, 3월, 5월에 A매치 데이 시간이 있었다. 이는 적지 않은 시간이라 생각한다. 충분히 평가할 것이다. TSG는 신태용 감독을 만나서 소명을 듣고 객관적인 평가를 할 것이다. 신태용 감독이 갖고 있는 철학, 미디어를 대하는 능력, 전략을 결정하는 부분들, 선수들과의 소통 등 모든 부분을 파악하고 있기 때문에 인터뷰는 필요 없다. 대신 후보에서 제외한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