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한국 독일] 英 스카이스포츠, 손흥민 최고평점 부여+MOM 선정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손흥민이 영국 스카이스포츠가 선정한 독일전 맨오브더매치(MOM)의 영예를 안았다. 손흥민이 8점으로 최고 평점을 받았고, 한국의 대부분의 선수들이 후한 평가를 받았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27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에 위치한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독일과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경기에서 김영권과 손흥민의 극적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독일은 디펜딩 챔피언이자 피파랭킹 1위의 강호이다. 객관적인 전력에서 한국이 열세였지만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대등한 경기를 펼쳤다. 한국은 독일을 상대로 볼점유율은 내줬지만 전체적인 경기 흐름에는 뒤지지 않았다.

후반 막판까지 팽팽한 공방전이 이어졌다. 반드시 한국을 이겨야 16강에 진출할 수 있는 독일에게 조급함이 느껴졌다. 결국 후반 추가시간 김영권이 코너킥 상황에서 독일의 골망을 흔들었다. 당초 오프사이드가 선언됐으나 VAR 판독 끝에 골이 인정됐다.

이어 후반 종료 직전, 주세종이 손흥민에게 롱패스를 배달했고, 손흥민이 비어있는 골대에 공을 집어넣으며 추가골을 성공시켰다. 결국 한국이 독일을 2-0으로 제압하는 이번 대회 최고의 이변을 일으켰다.

경기 후 한국에게 모든 이목이 쏠렸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이날 경기의 최우수 선수로 손흥민을 선정했다.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은 주장 완장이라는 부담감이 있었지만 한국은 오늘 그가 보여준 활약에 자랑스러워 할 것이다"고 극찬했다.

이어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에게 양 팀 최고 평점인 8점을 수여했다. 조현우, 이용, 윤영선, 김영권, 정우영, 이재성, 장현수가 7점을 받았다. 홍철, 문선민, 구자철은 그 보다 아래인 6점을 부여받았다.

독일은 혹평 일색이었다. '스카이스포츠'는 케디라, 크로스, 외질, 베르너, 뮐러에게 최하점인 5점을 줬다. 훔멜스와 키미히가 7점으로 그나마 체면치레를 했을 뿐이었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영국 스카이스포츠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