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스웨덴 한국] 아쉬운 손흥민, “스웨덴은 강했다...좋지 않은 상황”

[인터풋볼] 유지선 기자= 스웨덴에 아쉬운 패배를 당한 한국 대표팀의 ‘에이스’ 손흥민이 스웨덴전 패배에 진한 아쉬움을 내비쳤다.

신태용 감독 이끄는 대한민국 월드컵 대표팀은 18일 오후 9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웨덴과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이로써 한국은 첫 경기에서 승점 사냥이 좌절되고 말았다.

전반전을 무실점으로 마친 한국은 후반전 단단히 벼르고 나온 듯 공격적인 태세를 취했다. 그러나 결정적인 변수가 등장했다. 후반 17분 김민우가 클라에손에게 태클하는 과정에서 페널티킥이 선언된 것이다. 스웨덴은 키커로 나선 그란크비스트가 골로 마무리했고, 경기는 결국 한국의 아쉬운 패배로 마무리됐다.

손흥민은 경기 종료 후 독일 방송 ‘ARD’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잘했다. 그러나 좀 더 세밀한 볼 컨트롤이 필요했다”면서 “페널티킥은 매우 화가 나는 판정이다. 충분히 1-1 동점을 만들 수 있었지만, 그러지 못해 아쉽다. 스웨덴은 강한상대였다”고 고개를 떨궜다.

이어 손흥민은 “정신력이 중요하다. 1-0으로 패했고, 현재 F조에서 좋지 못한 상황”이라고 인정하면서 “더욱이 멕시코와 독일은 매우 강한 상대다. 우리는 두 팀을 상대로 준비를 잘 해야한다”며 2, 3차전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